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현대·기아 인기 SUV 새모델 최초 공개

13일 개막 뉴욕 국제오토쇼
'23 팰리세이드·텔루라이드
2세대 니로 북미 최초 공개

뉴욕 국제오토쇼에서 세계 최초로 선보이는 현대차 2023년형 팰리세이드 티저 이미지. [현대차 제공]

뉴욕 국제오토쇼에서 세계 최초로 선보이는 현대차 2023년형 팰리세이드 티저 이미지. [현대차 제공]

뉴욕 국제오토쇼에서 세계 최초로 선보이는 기아 2023년형 텔루라이드 티저 이미지. [기아 제공]

뉴욕 국제오토쇼에서 세계 최초로 선보이는 기아 2023년형 텔루라이드 티저 이미지. [기아 제공]

현대차·기아가 내주 개막하는  뉴욕 국제오토쇼에 주력 인기 SUV의 새 모델들을 세계 최초로 공개하는 등 적극적인 미국시장 홍보에 나선다.
 
오는 13일 뉴욕 맨해튼의 제이콥재비츠 컨벤션 센터서 개막하는 오토쇼에서 현대차는  팰리세이드, 기아는 텔루라이드와 니로의 신형 모델을 각각 선보인다.
 
현대차가 팰리세이드 출시 후 3년 5개월 만에 내놓은 페이스리프트(Facelift, 이하 페리) 모델인 2023년형 티저 이미지에 따르면 플래그십 SUV에 걸맞은 명확한 차별화로 위엄있는 세련미를 나타내고 있다.  
 
더 넓어진 캐스케이딩 그릴에는 단순하면서도 견고한 파라메트릭 실드 디자인이 적용됐으며 수직으로 배치된 LED 헤드라이트와 주간주행등(DRL)이 샤프하고 테크니컬한 매력을 선사한다. 또한 새로운 멀티 스포크 알로이 휠이 견고하고 고급스러움을 더하고 있다.  
 
기아도 주력 SUV 텔루라이드의 페리 모델인 2023년형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신형은 사륜구동(AWD) X-Pro 변형 등 트림 라인이 확대되며 편의 및 기술 사양이 업그레이드된다. 또한 기아는 6년 만에 완전히 새로워진 2세대 니로의 신형 모델을 북미 최초로 선보인다.  
 
크로스오버 스타일의 2023년형 니로는 이전에 공개했던 콘셉트카 ’하바니로‘에서 선보인 공기역학적 디자인의 C필러 패널 및 혁신적 디자인의 LED 헤드, 테일 라이트가 적용됐다.
 
또한 최첨단 기술 및 안전 시스템, 넓은 적재공간을 갖추고 있으며 전기차, 플러그인 하이브리드, 하이브리드 등 3가지 트림으로 출시된다.
 
신형 모델 데뷔 행사는 LA 시간으로 13일 오전 6시 45분 현대차 웹사이트(hyundaiusa.com)와 7시 10분 기아 웹사이트(kia.com)에서 각각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이번 오토쇼에 참석하지 않는 제네시스는 행사 기간 중 독자적으로 뉴욕 제네시스 하우스에서 서프라이즈 발표 행사를 별도 개최한다.
 
13~14일 프레스데이에 이어 15일부터 24일까지 일반 공개되는 뉴욕 국제 오토쇼는 북미 최초의 자동차 전시회로 지난 1900년부터 매년 개최되고 있으나 팬데믹으로 2020년과 지난해 행사는 취소된 바 있다.

박낙희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