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이번주 과속·난폭 운전 집중 단속 기간

오퍼레이션 슬로우다운 로고

오퍼레이션 슬로우다운 로고

과속·난폭 운전자들을 단속하는 ‘오퍼레이션 서던 슬로우 다운(Operation Southern Slow Down)’ 캠페인이 7월 18일부터 24일까지 1주일간 시행된다.  
 
조지아, 플로리다, 테네시 등 동남부 5개 주가 함께 참여하는 이 캠페인은 올해로 6년째를 맞았다. 동남부 지역 고속도로에서 제한 속도를 훨씬 초과한 과속을 하거나 난폭한 운전을 하는 운전자들이 단속 대상이다.  
 
채널2액션뉴스는 19일, 코로나19팬데믹 이후 시속 100마일 이상의 속도로 주행하는 차량이 많이 증가했다는 점에서 올해 캠페인은 특히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고 분석했다. 차선 변경을 필요 이상으로 많이 하거나 화난 듯이 운전하는 운전자들에 불만을 가진 사람들이 많다고 덧붙였다.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에 따르면 2019년~2020년 기간 심각한 교통사고 수가 6% 이상 증가했고, 2020년에 발생한 교통사고 중 과속이 원인이었던 사고는 29%에 해당했다. 이 캠페인에 참여하는 5개 주에서 과속 관련 사고의 사망자 수가 2019년에 비해 2020년 14% 증가했다.  
 
또 큰 교통사고로 이어진 과속 운전 중 3분의 1은 유효한 운전 면허증이 없는 운전자가 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5년 동안 슬로우 다운 단속에 걸린 차량은 5만 5000대 이상이며, 음주운전으로는 3200명 이상, 무면허 운전으로 3400명 이상을 체포했다.  
 
아울러 NHTSA는 운전자들에게 과속 운전자와 충분한 거리를 두고 주행할 것과 항상 안전벨트를 착용할 것을 강조했다.  
 

윤지아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