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둘루스·로렌스빌 업소에 도난 강도 사건 잇달아

'닥터 J 카이로프랙틱'에 도둑

 

둘루스 카이로프랙틱 용의자

둘루스 카이로프랙틱 용의자

둘루스와 로렌스빌 등 한인들이 많이 사는 지역 업소들에 도둑과 강도가 침입하는 사건이 자주 발생하고 있다.
 
지난 8일 오전 3시쯤 둘루스 새틀라이트 불러바드 선상에 있는 한인 업소 ‘닥터 J 카이로프랙틱’에 도둑이 침입해 현금 800달러를 훔쳐 달아났다. 경찰은 CCTV에 찍힌 용의자를 공개하며 “히스패닉계 남성으로 파악됐다. 키는 5피트7~10인치 정도이며, 검은 머리에 수염이 있었다. 빨간색에 노란색 동그라미가 그려진 그래픽 티셔츠를 입고 있었다”고 밝혔다.
 
로렌스빌 편의점 용의자

로렌스빌 편의점 용의자

 
또 로렌스빌 둘루스 하이웨이 선상에 있는 편의점에서 지난 3일 무장 강도가 침입해 직원을 위협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가게 CCTV에 찍힌 남성은 눈썹 사이와 양손에 문신이 있으며, 직원을 살해한다고 위협 후 도주했다.


 
쉐브론에 침입한 용의자 3인

쉐브론에 침입한 용의자 3인

아울러 지난 5일 뷰포드(2655 Buford Highway) 셰브론 주유소 내 편의점에 도둑이 3명 침입해 담배를 훔쳐갔다. 용의자들은 모두 신장이 약 5피트 5~8인치 정도로 비슷했으며, 몸무게도 130~140파운드 나갈 것으로 파악됐다.
 
세 용의자들은 사건 당시 모두 검은색 상·하의를 입고 있었다. 한 명은 팀버랜드 스타일의 부츠를, 한 명은 검은색 언더아머 운동화를, 한 명은 노란색 언더아머 백팩을 메고 있었다고 경찰은 밝혔다.


위 세 사건과 관련해 제보할 사항이 있다면 404-577-8477 또는 770-513-5300로귀넷 경찰에 연락할 수 있다.
 
지역 업소들에 이처럼 절도, 강도 사건이 빈번하게 발생하자 귀넷 경찰은 업주들에게 안전대책 팁을 공유하며 예방에 힘써줄 것을 당부하고 있다.
 
우선 금전 등록기(캐시 레지스터)를 비우고 잠가놓지 말라고 경찰은 조언한다. 또 가게 외부와 내부를 밝게 조명하고, 영업이 끝난 뒤에도 내부에 불을 켜놓을 것을 당부했다. 주차장도 밝게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창문은 밖에서 침입하기 힘들도록 잠금 기능을 추가하거나 업그레이드하라고 덧붙였다. 경찰은 영업이 끝나고 밖에서 닫을 수 있는 셔터 등의 설치도 고려해보라고 전했다. 이밖에도 창문을 가리는 덮개, 장애물, 나무 등을 치우고 밖에서도 내부가 잘 보이도록 하는 것이 좋다.

윤지아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