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국 여성, 캐나다 국적 남성과 혼인 좋아

미국, 중국, 베트남 이어 4번째로 많아
반대로 이혼을 한 경우 5번째로 많아

서울 시내 한 대형 웨딩홀에서 열린 결혼식. 뉴스1

서울 시내 한 대형 웨딩홀에서 열린 결혼식. 뉴스1

 캐나다 남성과 결혼을 한 한국 여성도 많은 편이지만 반대로 이혼을 한 경우도 많았던 것으로 나왔다.
 
한국 통계청이 발표한 2022년 혼인 이혼 통계 자료에 따르면 캐나다 국적 남성과 결혼한 한국 여성은 총 310명이었다. 이는 전년에 비해 39%나 늘어난 수치다.
 
작년 한 해 외국 남성과 결혼한 한국 여성은 총 4659명이었다. 이는 전년 대비 13.2%가 늘어난 수치다. 이중 캐나다 남성과 결혼한 비율은 6.7%이다.  
 
캐나다 남성과 결혼한 한국 여성은 2012년 505명이었다가 점차 감소하기 시작해 2021년 223명으로 줄었다가 작년에 다시 증가한 것이다.
 


작년 한인 여성이 주로 결혼한 외국 남성을 국가별로 보면, 미국이 1380명으로 전체의 29.6%, 중국이 750명으로 16.1%, 베트남이 586명으로 12.6%였고, 캐나다가 4번째로 많았으며, 이어 영국이 166명으로 3.6%, 호주가 151명으로 3.2%였다.
 
반대로 외국 여성과 결혼한 한국 남성은 작년 한 해 총 1만 2007명이었다. 대상 국가는 베트남, 중국, 태국, 미국, 일본, 필리핀 등이었다.
 
혼인이 아니라 이혼을 한 수는 작년에 총 5800건으로 전년대비 5.9%가 감소했다. 이중 외국인 남성과 이혼을 한 한국여성은 1800명이었다.
 
남성의 국적을 보면 중국이 681명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일본 285명, 미국 238명, 베트남 178명, 그리고 캐나다가 43명, 호주가 33명 등이었다. 캐나다는 전년 대비 17.3%가 감소해 주요 6개국 중 가장 낮은 증감율을 보였다.
 


표영태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