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속보> 캐스테익 산불 피해 확산, 5번 프리웨이 남북 모두 열려, 주민 대피령은 유효

1일 오전 8시 현재 피해 면적 5208에이커, 진화율 12%
5번 프리웨이 북쪽 방향 전 차선과 남쪽 2개 차선 개통
소방관 7명 진화작업 중 열 관련 부상 입어, 모두 회복중

 
캐스테익 산불 피해 면적이 5208에이커로 늘어났다. 인근 모빌홈 주민에 대해서는 강제 대피령이 발동됐다.

캐스테익 산불 피해 면적이 5208에이커로 늘어났다. 인근 모빌홈 주민에 대해서는 강제 대피령이 발동됐다.

 
100도가 넘는 폭염 속에서 캐스테익 지역 5번 프리웨이에서 지난달 31일 산불이 발생해 9월 1일 오전 8시 현재 5208에이커를 태우고 계속 피해 지역을 넓히고 있다.
 
강제 대피령도 발령됐다.
 
LA카운티 소방국에 따르면 '루트 파이어(Route Fire)'로 명명된 이번 산불은 지난 31일 정오 무렵 레이크 휴스 로드 인근에서 발생한 것으로 신고가 접수됐다.
 
이후 이미 가뭄에 바짝 마른 풀섶에 불이 쉽게 옮겨 붙으면서 시간이 갈수록 피해면적이 늘고 있다.
 
소방당국은 불길이 파라다이스 모빌홈 파크쪽으로 향하면서 이곳 주민들과 업퍼 리지 루트 로드를 따라 위치한 템플린 하이웨이 남쪽의 모든 구조물에 대해 대피 명령을 내렸다.
이들에게는 모두 불길을 피해 북쪽 방향으로 피신하는 것이 좋다고 권고됐다.
 
소방당국은 현재 헬리콥터와 소방 항공기 등을 동원해 진화작업에 나서고 있다. 
 
가주고속도로순찰대(CHP)에 따르면 전날 산불이 발생한 뒤 오후 1시 직후부터 폐쇄됐던 5번 프리웨이 남북방향 전 차선은 1일 오전 1시30분 모든 북쪽 차선이 다시 개통됐고 오전 4시30분 경에는 남쪽 방향 2개 차선도 열렸다.
 
CHP는 전날 화재와 관련 오후 1시 직후 5번 프리웨이 파커 로드 지점부터 북쪽 차선을 전면 차단했고 이후 불길이 프리웨이를 넘어 남쪽방향으로 향하면서 남쪽 차선까지 함께 차량통행을 차단했다.
 
화재 진화 과정에서 7명의 소방관이 열과 관련된 가벼운 부상을 입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소방당국은 1일 오전 10시 기자회견을 갖고 부상한 7명의 소방관은 모두 퇴원하거나 치료를 받고 안정을 취하고 있다고 밝혔다.
지난 밤 한 채의 집이 화재로 전소됐고 피해지역은 5208에이커 그대로이며 진화율은 12%를 기록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화재 원인에 대해서는 현재 조사가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디지털본부 뉴스랩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