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조지아 최고 직장은 어디?

델타, 서던컴퍼니, 에모리대학 등

델타 항공사 승무원의 모습. [델타항공 홈페이지]

델타 항공사 승무원의 모습. [델타항공 홈페이지]

 
전례없는 '항공대란'에도 델타항공이 조지아 최고 직장으로 선정됐다.  

 
최근 경제잡지 '포브스'지가 선정한 ‘2022 조지아주 최고의 직장(best employers)’ 순위에서 델타항공이 1위를 차지했다.  
 
포브스는 50개 주와 워싱턴D.C.를 포함한 51곳에서 최소 500명 이상 직원이 근무하는 1382개의 대기업에서 일하는 7만 여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통해 순위를 작성했다. 설문 조사는 익명으로 임금, 근로조건, 조직문화 등을 평가했다.
 
조지아주에 본점을 두고 있는 델타 항공은 미 전역은 물론 88개국 247개 도시에 항공편을 운행하고 있다. 현재 8만 1000명의 직원을 고용하고 있다.  
 
그러나 올해 국내선에서 대규모 결항과 지연 사태로 물의를 빚기도 했고, 소속 조종사들이 애틀랜타 허츠필드-잭슨 공황과 뉴욕 JFK 공항에서 무리한 운항 스케줄에 항의하는 시위를 벌이기도 했다.
 
조지아주 2위는 서던컴퍼니가 차지했다. 서던 컴퍼니는 가스 및 전력 운영 지주회사이다. 조지아뿐 아니라 일리노이, 버지니아, 테네시 등 4개 주를 중심으로 천연가스를 유통하고 있으며 재생 에너지 개발과 발전 자산 개발 등의 사업도 하고 있다.  
 
3위는 남부의 하버드라고 불리는 에모리 대학교가 차지했고, 셰퍼드 센터 병원, 피드몬트 헬스케어 병원, 노스사이드 병원, 휴스턴 카운티 교육청이 그 뒤를 이었다.

박재우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