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지난 주말 메트로밴쿠버 전역 사상자 발생 사건사고

6일 1번 고속도로 버나비서 달리는 차량 총격
사우스랭리 지역 3중 차량 충돌 사고 2명 사망
밴쿠버 하숙집서 정글도 휘둘러 4명 중상 입어

RCMP

RCMP

지난 주말부터 메트로밴쿠버 전역에서 다양한 사고로 많은 사상자가 발생했다.
 
우선 지난 6일 오후 2시 29분에는 1번 하이웨이 켄싱턴 고가대교 주변을 지나던 차량에 대한 총격으로 자동차 동승자가 사망하는 일이 발생했다.
 
살인사건합동수사대(Integrated Homicide Investigation Team, IHIT)는 이번 사건이 상대를 노린 범행으로 파악하고 있다. 총격 희생자는 18세의 메이샘 자키(Meysam Zaki)로 확인됐다. 또 다른 피해자는 부상으로 병원에 후송됐는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발표됐다.  
 
경찰에 따르면 용의차량은 검은색 메르세데스 벤츠 SUV로 파악됐다. 그러나 오후 4시 30분에 버나비RCMP는 총격 사건이 난 곳에서 멀지 않은 곳에 위치한 비처 공원(Beecher Park) 인근 이스론 드라이브(Eastlawn Drive)의 1100블록에서 용의 차량으로 보이는 불 탄 차를 발견했다. 살인사건수사대는 이 차량이 용의차량일 것으로 보고 조사를 하고 있다.
 
지난 7일에는 밴쿠버 그랜빌엔터테인먼트디스트릭트(Granville Entertainment District)의 한 하숙집(rooming house)에서 정글도로 다른 사람들을 공격하는 사건이 벌어졌다.
 
밴쿠버경찰(Vancouver Police)은 이날 오후 10시에 밴쿠버소방구급대로 그랜빌과 스미스 스트리트 인근 하숙집에서 한 사람이 집에 불을 질렀다는 신고를 받았다. 그리고 한 남성이 같은 건물 안에 있는 4명의 사람들을 공격해 칼로 찌른다는 내용이다. 경찰들이 도착했을 때도 용의자가 무기를 들고 있어 경찰은 총을 쏴서 체포를 했다.
 
용의자는 병원으로 후송됐으나 생명에 지장이 없는 것으로 발표됐다. 하지만 4명의 피해자는 생명에 지장이 있을 정도의 중상을 입었다고 경찰이 발표했다.
 

6일에는 사우스랭리 지역에서 3대의 자동차가 연루된 사고 32에비뉴 196 스트리트 교차로에서 발생해 2명의 써리 거주자가 사망했다.
 
랭리RCMP에 따르면 6일 오후 5시에 196 스트리트를 다라 달리던 SUV 차량이 정지 신호에 멈추지 못하고 32에비뉴를 다라 오던 폭스바겐 세단과 충동을 했다. 이 사고로 폭스바겐 차량이 튕겨져 나가 대형 닷지 트럭과 2차 사고를 일으켰다. 이 사고로 복스바겐 차량에 탑승해던 50대 남녀가 목숨을 일었다.
 
이외에도 BC주 전역에서 크고 작은 교통사고가 발생해 많은 사상자도 발생해, 여름철 안전 운전에 대한 주의도 요구된다.
 

표영태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