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오징어 게임' 비영어 첫 에미상 작품상 후보

남우주연 포함 14개 부문에

감독상, 작품상, 주연상, 조연상 등 총 14개 부문에서 후보로 지명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오징어 게임’의 대형 홍보 빌보드. 넷플릭스는 영화의 중심지 할리우드를 중심으로 10여개의 대형 빌보드를 설치 열띤 홍보를 펼치고 있다.김상진 기자

감독상, 작품상, 주연상, 조연상 등 총 14개 부문에서 후보로 지명된 넷플릭스 오리지널 드라마 ‘오징어 게임’의 대형 홍보 빌보드. 넷플릭스는 영화의 중심지 할리우드를 중심으로 10여개의 대형 빌보드를 설치 열띤 홍보를 펼치고 있다.김상진 기자

넷플릭스의 K드라마 ‘오징어 게임’이 제74회 에미상 드라마 부문 작품상 후보에 올랐다.
 
12일 발표된 에미상 후보에서 오징어 게임은 작품상 후보에 오른 최초의 비 영어 드라마로 기록됐다.
 
그동안은 영어로 제작된 드라마만 작품상 수상 자격이 주어졌다.
 
오징어 게임은 작품상을 비롯해 모두 14개 부문의 후보로 지명되면서 외국어 드라마로는 최다 부분 후보 기록을 세웠다.
 
연출·각본을 맡은 황동혁 감독은 드라마 부문 감독상과 각본상 후보에 올랐고, 주연 ‘성기훈’으로 열연한 이정재는 드라마 부문 남우주연상, ‘강새벽’을 연기한 정호연은 드라마 부문 여우조연상 후보로 각각 지명됐다.
 
또 ‘조상우’ 역을 맡은 박해수와, ‘오일남’을 열연한 오영수는 드라마 부문 남우조연상 후보에 나란히 올라 서로 경쟁하게 됐다. 이밖에 강새벽에게 일부러 게임을 져주고 죽음을 택한 ‘지영’ 역의 이유미는 여우단역상 후보로 지명됐다.
 
한편 상속을 둘러싼 미디어 재벌 가문 알력과 갈등을 그린 블랙 코미디 드라마 ‘석세션(Succession)’은 가장 많은 25개 부문에 후보로 올랐다. 또 넷플릭스의 다큐멘터리 시리즈 ‘위대한 국립공원’에서 빼어난 해설을 선보인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은 우수 내레이터 부문 후보로 지명됐다.
 
에미상 시상식은 오는 9월 12일 개최되며 NBC에서 중계한다.
 
 
 
 
 

원용석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