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프리웨이 오늘 가장 붐빈다…5·10·405·57번 막힐 듯

독립기념일 연휴 기간 동안 남가주지역 프리웨이는 오후 2시부터 8시 사이가 가장 붐빌 것으로 예상됐다. 김상진 기자

독립기념일 연휴 기간 동안 남가주지역 프리웨이는 오후 2시부터 8시 사이가 가장 붐빌 것으로 예상됐다. 김상진 기자

남가주 주민 330만 명이 독립기념일 연휴를 맞아 중·장거리 여행을 떠나기 시작했다. 남가주 자동차클럽(AAA)은 자동차 여행을 떠나는 운전자가 오전 일찍 길을 나서면 교통체증을 피할 수 있다고 추천했다.
 
AAA에 따르면 1일부터 4일 사이 약 43만 명이 LA국제공항(LAX)을 찾을 것으로 예상됐다. 예상 인파는 전국 공항 중 두 번째로 많은 규모다. 공항 출발과 도착, 탑승 검색대 심사, 짐 찾기 과정에서 평소보다 대기시간이 2~3배 더 걸릴 것으로 보인다.  
 
이와 관련 LAX 등 지역공항 측 여행객이 항공편 출발 3~4시간 전 공항에 도착하는 것이 좋다고 권고했다.
 
AAA 측은 연휴 기간 오후 2시~오후 8시 사이 주요 프리웨이 등에서 교통체증이 가장 심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AAA 측은 자동차 운전자는 이 시간대를 피하고 가능한 오전 시간에 길을 나서면 좋다고 덧붙였다.
 
교통데이터 회사인 INRIX는 남가주 지역은 2일 교통체증이 가장 심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이 기간 5번, 10번, 405번, 57번 프리웨이로 차가 몰릴 것으로 보인다. 한편 독립기념일 연휴 동안 전국에서 4200만 명 이상이 여행을 떠날 것으로 조사됐다. AAA 측은 개솔린 가격 인상 부담에도 많은 사람이 코로나19 이후 중·장거리 여행을 준비했다고 전했다. AAA 측은 “운전자는 비상상황 대비책을 미리 세우고, 집을 나서기 전 차량점검을 완료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형재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