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글렌뷰, 올스테이트 본사 부지 합병

프로스펙트하이츠와 합의… 재산세-판매세 18% 지급키로

올스테이트보험 [로이터]

올스테이트보험 [로이터]

올스테이트 보험사 본사 부지를 글렌뷰 시가 합병할 것으로 보인다.  
 
3일 글렌뷰와 프로스펙트 하이츠는 공동 성명서를 통해 샌더스 길에 위치한 올스테이트 본사 부지를 글렌뷰 시가 합병하는 안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합의안에 따르면 글렌뷰는 매년 올스테이트 본사 부지에서 발생하는 재산세와 판매세의 18%를 프로스펙트 하이츠 시에 지급한다. 또 재개발 계획이 시작되기 전에 두 차례에 걸쳐 프로스펙트 하이츠는 글렌뷰로부터 보상을 받는다.  
 
하지만 정확한 보상 금액은 알려지지 않았다. 지난 2020년 기준 올스테이트사 부지에서 발생한 재산세는 67만달러로 확인됐다.  
 
샌더스 길과 윌로우 길이 만나는 교차로 남쪽에 위치한 올스테이트사 본사 부지는 모두 232에이커 규모로 행정 구역으로는 쿡 카운티에 속해 있다. 지난해 연말 물류 업체인 더모디사가 이 부지를 2억3200만달러에 매입한 바 있다.  
 
올스테이트사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본사 근무 직원들의 숫자가 크게 줄어들면서 이를 매각했다.  
 
이 자리에는 대형 물류 창고가 들어설 예정이다. 재개발 계획이 승인 되면 2년에서 4년 사이에 11동의 건물을 짓고 320만 평방피트 규모의 물류 창고를 확보한다는 것이 더모디사의 계획이다.  
 
하지만 대형 물류 창고가 들어서게 되면 그만큼 많은 트럭이 주변 지역을 오고 갈 수밖에 없기 때문에 인근 지역 주민들의 반대가 예상된다.  
 
또 올스테이트사 본사 사무실이 있을 때에 비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되지 못할 것이라는 비난도 제기될 수 있다.  
 
실제로 사무실 인근 한인 식당 등에서는 올스테이트사 직원 모임 등으로 매출에 큰 도움이 되곤 했지만 물류 업체가 들어서면 이러한 기대감이 줄어들 수밖에 없는 상황이다.  
 
한편 글렌뷰 시의회는 6월 21일 프로스펙트 하이츠와의 합의안을 승인하고 곧 재개발 계획을 통과시킬 예정이다. 이후 합병안도 처리하게 된다.  
 
재개발안이 통과되면 향후 10년간 1200만달러의 세수가 예상된다.

Nathan Park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