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12학년 마지막 한 달, 마무리가 중요하다 [ASK미국 교육/대학입시-지나김 대표]

▶문= ‘내셔널 칼리지 디시전 데이’ 이후에 학생들이 해야 할 일들은 무엇인가.
 
 
 
▶답= 올 가을학기 대학에 진학하는 학생들이 합격한 대학 중 한 곳을 정해 등록 의사를 표시하고 일정 액수의 디파짓을 납부하는 ‘2022년 내셔널 칼리지 디시전 데이’(National College Decision Day*5월1일)가 역사 속으로 사라졌다. 올해 고교를 졸업하는 학생들의 대학입시 대장정이 진학할 대학을 결정하면서 마무리된 셈이다. 이제 학생들은 한결 가벼운 마음으로 한 달 남짓 남은 고교생활을 마무리하고, 오는 8월 또는 9월에 시작하는 대학 생활을 준비해야 하겠다.
 
디시전 데이가 끝난 후 학생들이 몇 가지 해야 할 일들이 있다. 가장 먼저 교사, 카운슬러, 진학할 대학의 동문, 고교 선배 등 대학입시 과정에서 나에게 도움을 준 사람들에게 감사의 메시지를 전하도록 한다. 이들에게 가을에 어느 대학에 진학하기로 했는지 알리는 것도 빼먹지 않도록 한다. 또 하나 중요한 것은 졸업과 함께 진학할 대학에 고등학교 최종 성적증명서(transcript)를 보내는 것이다. 카운슬러와 상의해서 최종 성적증명서가 차질 없이 진학할 대학에 전달되도록 조치한다. 학생들은 진학할 대학에 디파짓을 냈다고 방심하면 안 된다. 마지막 순간까지 좋은 성적을 유지하도록 노력해야 한다. 12학년 봄학기 성적을 망칠 경우 합격이 취소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재정보조와 관련된 모든 서류를 대학 측에 제출하고 정보를 업데이트하는 것도 중요하다. 특히 재정보조 어워드 레터에 나타나지 않은 장학금을 수상했을 경우 이를 학교에 꼭 알리도록 한다. 전체적인 재정보조 액수가 대학을 다니는데 드는 총 비용(total cost) 또는 필요한 금액을 초과하면 안 된다. 대학을 다니는 동안 일을 해서 돈을 버는 ‘워크-스터디’(work study)가 재정보조 패키지에 포함돼 있다면 학생 본인이 해당 포지션에 지원해야 한다. 잡이 자동적으로 학생에게 배정되는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가능한 빨리 워크-스터디 포지션에 지원하는 것이 현명하다.
 
등록 의사를 표시한 대학으로부터 여름방학 기간 이런 저런 이메일을 받게 될 것이다. 대학은 가을학기 시작을 앞두고 학생들이 꼭 알아야 할 사항 및 다음 스텝들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 신입생 오리엔테이션은 의무사항이 아니라도 참석하도록 한다. 대학의 공식 소셜 미디어 그룹에 참여해 함께 학교생활을 하게 될 학생들과 교류를 나누는 것도 권장한다. 대학생이 되기 직전 여름을 마음껏 즐기면서 에너지를 충전하자. 인생의 다음 챕터가 곧 펼쳐진다.
 
 
 
▶문의: (855)466-2783, www.theadmissionmasters.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