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코로나19 사망자 100만명 넘어서

전 세계 미국 정부 기관에 조기 게양

미국에서 코로나19로 인한 사망자가 100만 명을 넘겼다.

 
조 바이든 대통령은 12일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사망자가 100만 명을 넘겼다"며 "치유하려면 기억해야 한다"고 전 세계 미국 정부 기관에 조기 게양을 지시했다.
 
특히 바이든 대통령이 코로나19로 희생된 100만명을 기리기 위해 특별성명을 낸 이날은 미국이 전세계 동맹 및 파트너 국가들과 두번째 코로나19 정상회의를 개최한 날이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화상으로 열린 코로나19 정상회의에 앞서 성명을 내고 "오늘 우린 비극적인 이정표를 남긴다"면서 "100만 명의 미국인이 코로나19로 생명을 잃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 무엇으로도 대체할 수 없는 상실"이라며 "한 국가로서, 우린 그런 슬픔에 무감각해져선 안 된다"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별도의 포고문을 내고 백악관과 모든 연방 건물 및 군사기지 등 미국 내 시설은 물론 대사관과 영사관을 비롯한 전 세계에 있는 미국 시설과 미군 기지 및 함정 등에 조기를 게양할 것을 지시했다. 조기는 오는 16일 일몰까지 내걸릴 예정이다.
 
한편, 조지아보건부(DPH)가 지난 11일 발표한 조지아주 코로나19 사망자는 지난 1주일 동안 동안 71명을 기록해 누적 사망자는 3만 1693명이 됐다. 지난 4월 동안 조지아에서 확인된 코로나19 일일 사망자의 평균 수는 4.5명으로 3월 하루 평균 17.2명으로 4배 이상 줄어들었지만 5월 들어 하루평균 10.1명으로 다시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현재 스탤스 오미크론(BA.2)의 변이인 'BA.2.12.1'이 뉴욕 등지에서 유행하면서 다시 전국적으로 코로나19가 재확산 할 거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 지난 7일 백악관 관계자는 기자들과 만나 미 전역에서 올 하반기에만 1억 명의 신규 확진자가 쏟아질 수 있다고 전망했다.

연합뉴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