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댈러스 한인업소서 대낮 무차별 총격

타운 중심 미용실에 침입
흑인 용의자 4발 이상 쏴
업주 포함 한인 3명 부상
경찰 증오범죄 여부 수사

달라스 한인 미용실

달라스 한인 미용실

달라스 총격

달라스 총격

텍사스주 댈러스 지역 한인타운 중심가에 있는 한인 미용실에서 아시안 증오범죄로 보이는 대낮 총격 사건이 발생해 충격을 주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용의자는 최소 4발의 총격을 가했고 이로 인해 업주, 직원, 고객 등 한인 여성 3명이 총상을 입었다.
 
하지만 금품 피해는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댈러스경찰국에 따르면 지난 11일 오후 2시22분쯤 댈러스 지역 로얄 레인 인근 헤어월드살롱에 한 흑인 남성이 침입, 총격을 가한 뒤 달아났다.
 
〈관계기사 3면〉
 
미용실이 있는 지역은 한인타운 중심가로 대형 한인마켓을 비롯한 식당, 은행 등 한인 업체들이 대거 몰려있는 곳이다.  
 
댈러스경찰국 멜린다 쿠티에레즈 공보관은 “고객 1명을 포함해 피해자 3명 모두 한인 여성”이라며 “당시 업소에는 총 4명이 있었는데 그중 3명이 팔과 다리 등에 총상을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현재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검은 옷을 입은 용의자는 적갈색 미니밴 차량을 몰 앞 도로에 세운 뒤 미용실 안으로 소리를 지르며 들어간 뒤 최소 4발의 총격을 가했다. 이후 용의자는 도로에 세워둔 차량을 타고 도주했다.
 
수사 당국은 사건 직후 인근 지역 업소 등의 보안카메라 영상 등을 입수, 검은색 옷을 입은 용의자가 총을 든 채 달아나는 모습과 도주 차량 등의 영상 캡처를 공개했다.
 
댈러스경찰국 워렌 미첼 경관은 “현장에서 발견된 탄환 위치를 보면 용의자는 최소 4발의 총격을 가했고 그중 3발은 업소 입구에서 쏜 것”이라며 “수사를 진행중이다. 증오범죄로 볼만한 단서는 아직 찾지 못했지만 그러한 가능성도 배제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NBC5는 피해 여성 중 한 명과 전화 인터뷰를 한 내용을 밝히며 “(피해 여성은) 지금은 ‘괜찮다’고 했다. 사건 당시 너무 무서워서 미용실로 다시 들어갈 수 없었다고 했다”며 “다리 쪽에 총상을 입어 걷기 불편한 상태이고 치료를 받고 병원에서 퇴원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한편, 현재 댈러스경찰국은  5000달러의 보상금을 책정하는 등 용의자 체포에 나섰다. 흑인인 용의자는 5피트7인치~5피트10인치의 키에 곱슬머리와 수염을 기르고 마른 체격이다. 사건 당시 용의자는 바지와 후드티 등 검은색 옷을 입고 있었다.
 
▶제보: 티모시 존스톤 형사·(214-671-3523).timothy.johnston@dallascityhall.com
 
장열 기자

장열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