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콜로라도 교사 초봉 전국 49위에 그쳐

평균 연봉은 26위

 콜로라도 주내 공립학교 교사의 초임 연봉이 전국 최하위권(49위)에 속한 것으로 조사됐다. 교사 전체 평균 연봉은 중위권(전국 26위)을 기록했다. 미국내 최대 규모의 공립학교 교사 노동조합인 ‘전미교육협회’(National Education Association/NEA)는 최근 2020~2021학년도 기준 전국 51개주(워싱턴DC 포함)의 공립교 교사 초임 연봉과 평균 연봉 자료를 공개했다. 이 자료에 따르면, 콜로라도 주내 공립교 교사의 초임 연봉은 평균 3만5,724달러로 전국 평균 4만1,770달러에 현저히 못미칠 뿐 아니라 전국 순위도 최하위권인 49위에 그친 것으로 집계됐다. 한마디로 교사 초봉이 가장 열악한 주인 셈이다. 콜로라도 보다 교사 초봉이 낮은 곳은 미조리주($33,234/50위)와 몬태나주($32,495/51위) 뿐이었다. 워싱턴DC 포함 전국 51개주 가운데 공립교 교사 초봉이 가장 높은 곳은 워싱턴DC로 5만6,313달러에 달했으며 2위는 뉴저지주($54,053), 3위 워싱턴주($51,040), 4위 하와이주($50,123), 5위는 캘리포니아주($49,933)였다. 6~10위는 앨래스카주($49,907), 매릴랜드주($48,510), 매사추세츠주($48,372), 뉴욕주($47,618), 코네티컷주($47,477)의 순이었다. 워싱턴DC 포함 전국 51개주의 공립교 교사 평균 연봉 순위를 살펴보면, 뉴욕주가 9만222달러로 전국에서 가장 높았고 매사추세츠주가 8만6,755달러로 그 뒤를 이었으며 3위는 캘리포니아주($85,856), 4위 워싱턴DC($80,659), 5위 코네티컷주($79,742), 6위 워싱턴주($79,388), 7위 뉴저지주($77,677), 8위 로드 아일랜드주($75,966), 9위 매릴랜드주($74,006), 10위는 앨래스카주($73,061)가 각각 차지했다. 평균 연봉 순위 톱 10은 2019~2020학년도와 동일했다.콜로라도 공립교 교사의 평균 연봉은 5만8,183달러로 전국 26위를 기록했는데 이 수치는 전국 평균인 6만5,293달러에 비해 7천여달러가 부족한 것이다. 콜로라도의 전국 순위는 2019~2020학년도의 25위에서 한계단 더 내려앉았다. 공립교 교사의 평균 연봉이 제일 적은 주는 사우스 다코타주로 4만9,547달러에 그쳤으며 웨스트 버지니아주($50,261), 플로리다주($51,009), 미조리주($51,557), 아칸사주($51,668)가 최하위권을 기록했다.     

이은혜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