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로컬 단신 브리핑] 시카고, 유아 관련 정보 클라우드로 공유한다 외

▶시카고, 유아 관련 정보 클라우드로 공유한다
 
 
시카고 시가 유아 교육 관련 데이터를 통합한다. 이를 통해 실시간으로 관련 정보를 모니터링 할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최근 시카고 시청은 8세까지의 유아 관련 교육 정보를 클라우드 데이터 기술을 사용해 관련 기관이 통합 관리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했다고 밝혔다.  
 
이 기술을 이용하면 초등학교 입학 전 어린이들의 관련 자료를 교육청과 시의회, 교사들이 접속할 수 있게 된다. 즉 시카고공립학교와 아동복지국(DFSS)의 정보가 클라우드에 저장되면 필요할 경우 실시간으로 검색하고 업데이트할 수 있게 된다.  
 
필요한 재원은 시카고 맥코믹 재단이 제공했으며 데이터 처리 업체인 Third Sector Intelligebce사가 DFSS의 데이터 보관 창고를 기반으로 관련 시스템을 구축했다.  
 
맥코믹 재단은 "17만5000명에 달하는 시카고의 유아들이 어떻게 교육받고 있는지를 투명하게 살필 수 있는 시스템이 마련됐다. 좋은 정책이 마련되기 위해서는 필요한 정보가 있는데 이 시스템은 커뮤니티와 가정, 정책 입안자들과 관련 단체에 투명한 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NP 
 
 
 
▶밀레니엄 파크서 소란 행위 13명 체포돼
 
 
지난 23일 오후 시카고 다운타운 명소 '밀레니엄 파크'(Millennium Park)서 소란을 일으킨 성인 및 청소년 10여명이 무더기로 체포됐다.  
 
체포된 성인 3명 가운데 1명은 폭동 주도 혐의, 나머지 2명은 난폭 행위로 각각 체포됐다. 또 청소년 10명은 난폭 행위, 폭동 및 불법 무기 사용 등의 혐의로 체포됐다.  
 
이 외 8명의 청소년이 청소년 통금 시간 위반으로 벌금을 부과 받았다.  
 
경찰은 이날 소동으로 1명이 다쳤지만 빠른 대처로 더 이상의 불상사를 막을 수 있었다고 전했다. @KR  
 
 
 
 
▶시카고 마스크 착용 해제 반대 시위
 
마스크 해제 반대 시위 [로이터]

마스크 해제 반대 시위 [로이터]

 
시카고 서부 지역에서 마스크 해제와 팬데믹 구호기금 배분을 지적하는 시위가 열렸다.  
 
지난 24일 서부 리틀빌리지에서 벌어진 시위는 바이런 시그초-로페즈 시의원(25지구)과 하워드 어맨 전 시카고 보건국장 등이 주도했는데 시그초-로페즈 시의원은 "우리는 형평성에 대해 항상 얘기하지만 막상 그것을 시카고 주민들에게 전달하는데 어려움을 겪는다"며 "공중 보건 문제에 항상 정치가 개입, 보건 문제가 정치적 문제가 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구호기금을 시카고 교육청(CPS) 학생들과 교사진 보호에 최우선으로 사용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1980년대부터 1990년대까지 시카고 보건국을 이끌었던 어맨 전 국장은 "연방정부서 받은 코로나19 팬데믹 구호기금이 커뮤니티와 학교에 직접 전달되기 보다 민간 계약자(private contractor)들에게 돌아갔다"고 말했다. 어맨은 시카고 시가 시카고 남부, 남서부, 그리고 서부 지역에 무료 코로나19 테스팅 시설을 더 많이 열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들은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다시 증가하는 부분을 거론하며 마스크 착용 을 해제한 당국의 결정이 섣불렀다고 지적했다.  
 
한편 시카고 시는 지난 22일 하루 521명의 코로나19 확진자 수를 기록했다. 이는 전 주에 비해 15% 늘어난 수치지만 코로나19 병원 입원자 수와 사망자 수는 모두 감소 추세로 전해졌다. @KR
 
 
 
 
▶미시간호수-시카고강서 1주일 새 시신 4구 발견
 
 
최근 일주일 사이 시카고 미시간호수와 시카고강에서 시신 4구가 잇따라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시카고 경찰은 지난 22일 오전 8시경 시 남서부 데이먼 애비뉴 인근 시카고 강에서 여성 시신 한 구를 발견했는데 사망 원인과 정확한 신분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앞서 지난 16일 시카고 남서부 브리지포트 인근 시카고 강에서는 80대 여성 시신이 발견됐고 같은 날 또 다른 여성의 시신이 다운타운 루프 오글비 기차역 인근 시카고 강에서 확인됐다.  
 
또 17일에는 시카고 남부 프레리 쇼어의 31가 비치 미시간 호수서 남성 시신 한 구가 인양됐다.  
 
이들 사망자들에 대한 부검 결과는 아직 공개되지 않은 상태다. @KR  
 

Nathan Park•Kevin Rho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