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포용하고 화합하고…한인· 주류 여류화가 전시회

26명의 작가 대표 작품 한눈에 감상
회화· 사진· 설치작품 등 40여점 전시

한인 여류화가와 주류화가가 함께 커뮤니티 경계를 넘어 화합의 전시회를 개최한다.  
 
재미여류미술가회(KAWAA.회장 미셸오)는 다음 달 5일부터 7월 3일까지 주류사회 화가들과 함께 ‘화합(Embrace)’ 전시회를 머켄탤러 문화센터에서 개최한다.  
 
이번 전시회는 KAWAA 회원 11명과 LA를 기반으로 활동하는 주류 작가 15명 등 총 26명이 참여하고 캘스테이트 롱비치 미술대학 박선욱 교수가 큐레이팅을 맡는다.  
 
전시 작품은 회화뿐만 아니라 사진, 도자기, 설치작품까지 모든 예술 장르를 아우르는 총 40여점의 작품이 전시된다.  
 
미셸오 회장은 “펜데믹이 길어지면서 민족 간 갈등에 우크라이나 전쟁까지 발발하며 마음이 차가워지고 있다”며 “서로 화합하고 민족과 민족이 사랑으로 이해하며 포용하는 취지에서 ‘화합’이라는 제목 아래 여러 커뮤니티 작가들이 작품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이번 전시는 사실화, 추상화, 소묘뿐만 아니라 사진, 도자기, 조각, 설치작품, 텍스타일 디자인까지 여러 장르의 예술 작품을 한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는 대규모 그룹전이다.  
 
박선욱 교수는 “예술 작품 장르별 한인 작가와 주류작가 작품을 함께 걸어 관객들이 작품으로 작가들의 대화를 감상할 수 있는 이색 전시회”라며 “대규모 그룹전이라 작가들의 대표작품을 한눈에 감상할 기회”라고 설명했다.    
 
이번 전시 참여 작가는 김구자, 김영신, 미셸오, 양문선, 이정미, 정은실, 정인옥, 제인장, 주선희, 페기리, 한석란, 아니타 번, 줄리 허프스, 스티브 러브, 제니퍼 페이스트, 새브남 유세피안, 샤론 수호비, 타마라 골드, 비나 카만, 마리아노 시내트, 에바 말호트라, 칼리 오드웨이어, 제넷 니어후드, 마샤 주드, 아틸리오 페르니스코, 마크 스티븐 그린필드 등 총 26명이다.  
 
1965년 월터 머켄탤러가 풀러턴시에 기증해 문화공간으로 조성된 머켄탤러 문화센터는 8.5에이커 대지에 건축된 아름다운 중세 스타일의 저택이다. 갤러리 전시 뿐만 아니라 매주 야외극장에서 음악공연 등 다양한 문화 행사가 열린다.  
 
‘화합’ 전시회 오프닝 리셉션은 다음 달 5일 오후 6시부터 8시까지 열린다.  
 
▶주소: 1201 W. Malvern Ave, Fullerton
 
▶문의: (714)738-6595
 

이은영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