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BTS 라스베이거스 공연 온라인 포함 62만명 봤다

4회 공연장에 20만명 몰려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라스베이거스에서 연 공연에 온.오프라인을 합쳐 62만명 이상의 팬이 참여한 것으로 집계됐다.
 
소속사 빅히트뮤직에 따르면 16일 열린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 - 라스베이거스'공연에는 약 5만명의 관객이 참석했다.
 
이번 공연은 8일과 9일 15일 16일 등 총 4차례에 걸쳐 얼리전트 스타디움에서 열렸다. 회당 약 5만명의 관객이 참여한 이번 공연은 티켓이 모두 팔려 약 20만명의 팬이 현장에서 멤버들을 만났다.
 
공연에서 BTS 멤버들은 '온'(ON) '불타오르네' '쩔어' '피 땀 눈물' 등 주요 히트곡으로 무대를 꽉 채웠으며 곡 분위기에 따라 무대 배경을 다채롭게 바꿔 볼거리를 선사했다.
 
대형 스크린을 통해 공연이 생중계된 라스베이거스 시내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에도 나흘간 총 2만2000명이 모인 것으로 집계됐다. 또 온라인으로 생중계한 마지막 날 공연은 182개 국가 및 지역에서 약 40만2000명이 시청한 것으로 나타났다.
 
콘서트 현장 관객과 스크린 중계 관람객 등 라스베이거스 현지에서 22만2000명 온라인까지 모두 합치면 약 62만4000명이 공연을 즐긴 셈이다.
 
소속사 측은 "얼리전트 스타디움에 따르면 4번에 걸쳐 단독 공연을 펼치고 4회 공연으로 20만여 명을 동원한 뮤지션은 스타디움 개장 이래 BTS가 유일하다고 한다"고 설명했다.
 
공연 기간 한국 문화를 알리기 위해 얼리전트 스타디움에 마련된 한국관광공사의 체험 부스에는 1만명 이상의 관객이 찾았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