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캐나다 영주권 신청 등 이민 관련 수수료 인상

물가반영 오는 4월30일부터 인상 적용

 연방 이민성이 이달 말부터 영주권 신청 등 관련 수수료를 인상한다고 밝혔다.
 
이번 수수료 인상 조치는 가족 재결합, 경제, 취업허가서 신청 등 모든 부문에 적용된다.
 
이민성은 지난 2002년부터  2년마다 물가를 반영해 신청 수수료를 조정하고 있다.
 
오는 4월30일부터 영주권 신청 수수료는 기존 5백달러에서 515달러로 오른다.
 
연방 정부와 각 지역 정부가 운영하고 있는 전문인력 유치와 주정부 초청 선발 프로그램의 수수료는 825달러에서 850달러로 상향된다.
 
이와 관련 연방 이민성 관계자는 “인상 조치는 미국과 영국, 호주, 뉴질랜드 등 국가들과 비교할때 아직 저렴한 수준이다”고 밝혔다.
 
이어 ”물가 상승폭을 감안해 5달러에서 25달러선을 올리는 것”이라며 “다음 조정안은 오는 2024년에 확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성지혁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