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로컬 단신 브리핑] 일리노이, 세금 부담 높은 주 10위 외

▶일리노이, 세금 부담 높은 주 10위
 
[로이터]

[로이터]

 
일리노이 주가 미국 내 세금 부담이 큰 주 10위에 오르며 중서부에서 세금 부담이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금융정보 사이트 '월렛허브'(WalletHub)는 최근 재산세, 소득세, 판매세 등을 기반으로 전체 세금 부담 순위를 매겼다.  
 
이에 따르면 일리노이 주는 재산세 3.98%로 8위, 소득세 2.22%로 30위, 그리고 판매세 3.50%로 23위를 기록하며 전체 세금 9.70%로 10위에 올랐다.  
 
세금 부담이 가장 큰 주는 전체 세금 12.75%를 기록한 뉴욕이었고 이어 하와이•메인•버몬트•미네소타•뉴저지•코네티컷•로드 아일랜드•캘리포니아•일리노이 주가 상위 10위권을 차지했다.  
 
반면 알래스카(5.06%)•테네시(5.75%)•델라웨어(6.22%)•와이오밍(6.32%)•뉴햄프셔(6.41%) 주는 세금 부담이 적은 5개 주로 기록됐다.
 
각 부문별로 보면 재산세는 메인(5.48%), 버몬트(5.31%), 뉴햄프셔(5.11%), 뉴저지(4.98%), 로드아일랜드(4.48%)가 탑5를 기록했다.  
 
소득세는 뉴욕(4.90%)•오레곤(4.39%)•매릴랜드(4.07%)•캘리포니아(3.80%)•미네소타(3.74%) 순으로 높았고 판매세는 하와이(6.97%)•네바다(6.16%)•워싱턴(5.74%)•뉴멕시코(5.58%)•루이지애나(5.06%) 순이었다.  
 
 
 
▶일리노이 저소득가정 에너지보조 신청 접수
 
 
일리노이 주 저소득 가정 에너지 지원 프로그램(Low Income Home Energy Assistance Program•LIHEAP) 신청 접수를 시작했다.  
 
JB 프리츠커 일리노이 주지사는 저소득 가정은 LIHEAP을 통해 천연 가스, 프로판 및 전기 요금 비용 지원 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지난 2021년 LIHEAP가 시작된 이후 모두 23만 가구가 평균 930달러의 지원금을 받았고, 올해는 총 1억5000만 달러의 예산이 책정된 상태다.  
 
지원금 신청은 웹사이트(helpillinoisfamilies.com) 또는 전화(833-911-0374)를 이용, 오는 5월 31일까지 하면 된다. 
 
 
 
▶시카고 교통국, 풀타임 버스 기사 채용 중
 
[시카고 교통국]

[시카고 교통국]

 
시카고 교통국(CTA)이 풀타임 버스 기사를 채용 중이다.  
 
CTA는 지난 30일부터 커리어 페어(career fair)를 통해 신규 버스 기사 채용에 들어갔다.  
 
신규 버스 기사의 임금은 시간당 24.27달러이며 46개월의 경력이 쌓인 뒤부터는 시간당 최대 37.34달러까지 가능하다. 건강보험을 비롯 CTA 무료 이용권 및 퇴직 계획 등이 제공된다.  
 
지원 조건은 최소 21세 이상이어야 하며 좋은 운전 기록을 갖고 있어야 한다. 또 주말•저녁•연말 근무가 가능해야 하며 약물 테스트를 거쳐야 한다.  
 
보다 자세한 정보는 웹사이트(transitchicago.com)를 확인하면 된다. 
 
 
 
▶시카고 '크레스코 랩', 미국 최대 마리화나 업체
 
 
시카고 북부 리버 노스에 기반을 둔 마리화나 업체 '크레스코 랩'(Cresco Labs)이 미국서 가장 큰 마리화나 업체가 된다.  
 
'크레스코 랩'은 최근 미국 최대 규모 의료용 마리화나 업체인 '콜럼비아 케어'(Columbia Care)를 20억 달러에 인수한다고 발표했다.  
 
일리노이 주에 10개의 판매소와 3곳의 마리화나 재배 센터를 소유한 크레스코 랩은 현재 10개 주에서 판매소를 운영 중이다.  
 
크레스코 랩은 뉴욕 맨해튼에 본사를 둔 '콜럼비아 케어'의 인수를 통해 판매 지역을 총 17개 주, 워싱턴 DC까지 확장하게 된다.  
 
크레스코 랩은 "12월까지 계약이 마무리 되면 크레스코가 앞으로 미국 내 최대 규모 마리화나 업체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Kevin Rho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