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시카고, 2024 민주당 전당대회 유치 추진

DNC 의장 시카고서 주지사 만난 후 물밑작업 착수

민주당 전당대회 [로이터]

민주당 전당대회 [로이터]

민주당이 2024 전당대회를 시카고서 치르는 방안을 구상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J.B. 프리츠커 주지사와 일리노이 민주당 고위 당료들은 로리 라이트풋 시카고 시장 팀과 함께 2024 민주당 전당대회 유치 경쟁에 나서기 위한 물밑작업을 벌이고 있다고 시카고 주요 언론들이 31일 보도했다.
 
2024 민주당 전당대회 시카고 개최 프로젝트는 민주당 전국위원회(DNC) 부의장인 태미 덕워스 연방상원의원, 딕 더빈 연방상원의원(연방상원 민주당 원내총무), 로빈 켈리 연방하원의원(일리노이 민주당 의장) 등이 지원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선타임스는 정통한 소식통을 인용, 제이미 해리슨 DNC 의장이 작년 가을 시카고에 와서 프리츠커 주지사를 만났으며 이후 주지사가 전당대회 유치를 위한 광범위한 준비작업에 착수했다고 전했다.
 
소식통은 프리츠커 주지사가 해리슨 위원장과 만난 자리에서 시카고를 2024 전당대회 개최 적격지로 호평했으며 일리노이 주가 민주당 주요 정책들을 최전선에서 수행할 방법 등에 대해 논의했다고 말했다.  
 
NBC방송은 DNC가 공식적인 제안요청서(RFP)를 발행하지는 않았지만 작년 7월 시카고를 포함한 일부 민주당 강세의 도시들과 접촉해 전당대회 개최 의향을 확인했다고 전했다. 당시 해리슨 의장은 잠재적 개최 도시들에 "유치 경쟁에 나설 의향이 있으면 10월 1일까지 알려달라"고 요청했고 라스베이거스와 내쉬빌이 긍정적 반응을 보인 것으로 확인됐다.
 
보도에 따르면 일리노이 민주당은 공공전략수립 대행사 '라이즈 스트레티지 그룹'(Rise Strategy Group)과 함께 전당대회 유치 제안서를 작성하고 있다. RSG는 람 이매뉴얼 전 시장의 언론담당 비서관으로 2012년 시카고서 개최된 북대서양조약기구(NATO) 정상회의 실무를 맡았던 태라 쿠퍼 라이트가 설립자 겸 최고경영자(CEO)다.
 
라이트는 "시카고는 과거 민주당 전당대회를 비롯해 NATO 정상회의, 에어&워터쇼 등 대형 국제 행사를 성공적으로 개최한 이력이 있다"며 "시카고의 잠재적 역량과 도시 리더십을 고려할 때 훌륭한 개최지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시카고는 1952년•1956년•1968년과 1996년 민주당 전당대회를 개최했다.
 
1968년 대회는 베트남전이 한창이던 때 반전•민권 운동가들이 시카고로 모여들어 유혈사태가 빚어지며 '역사상 가장 폭력적인 전당대회'라는 불명예스러운 기록을 남겼다. 당시 사건을 담은 영화 'The Trial of Chicago Seven'이 지난 2020년 개봉되기도 했다.    
 
1996년 유나이티드센터서 열린 대회에서는 재선에 도전한 빌 클린턴 대통령을 대선 후보로 공식 선출했다.
 
민주당 전당대회는 매 4년마다 열린다. 보통 8월에 4일 간의 일정으로 개최되는데 전국에서 대의원들이 참석해 그 해 11월에 열리는 대통령 선거의 후보를 최종 확정하게 된다. 전당대회에는 각 주 대표 수 만명이 참석하기 때문에 호텔과 요식업계 등 관련 업계 입장에서는 초대형 이벤트로 간주된다. DNC 측은 전당대회 경제 효과가 1억5천만~2억 달러에 달할 것으로 추산했다.
 
시카고 트리뷴은 민주당이 '안방' 격인 시카고를 전당대회 개최지로 고려하고 있는 것은 최근 흐름에 상반된다며 "민주•공화 양당은 대선 승패를 가를 경합주의 주요 도시에서 전당대회를 개최해왔다"고 전했다.
 
민주당이 경합주가 아닌 곳에서 전당대회를 개최한 것은 2004년 매사추세츠주 연방상원의원 존 케리를 대통령 후보로 선출한 보스턴 전당대회가 마지막이었다.
 
당시 일리노이 주의 무명 정치인으로 연방상원의원 선거에 처음 출마한 상태였던 오바마는 찬조연설자로 나서 일약 스타덤에 올라 11월 선거에서 승리하고, 2년여 만에 대권 도전을 선언했다.  
 
시카고와 일리노이는 대표적인 민주당 우세 지역인 '블루 스테이트’. 이 때문에 일부에서는 시카고의 불안한 치안 상황이 공화당의 비난 소재가 될 것이기에 전당대회 유치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는 우려도 나타낸다.  
 
한편 공화당은 2024 전당대회 개최지로 위스콘신주 밀워키와 테네시주 내쉬빌을 고려 중이다.
 
밀워키는 2020년 민주당 전당대회 개최지였으나 코로나19 팬데믹의 여파로 행사가 온라인으로 치러진 바 있다.
 

Nathan Park•Kevin Rho 기자•시카고=연합뉴스 김현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