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코리아 콘퍼런스’ 오늘 출범

한국 스타트업 미국 진출 지원
소셜벤처·바이오 업체 등 소개
대기업·투자사 등 100명 참석

코리아 콘퍼런스

코리아 콘퍼런스

한국 스타트업 혁신기술과 K브랜드의 미국 진출을 지원하는 행사인 ‘코리아 콘퍼런스’(대표 제니 주)가 오늘(24일) 공식 출범한다.
 
코리아 콘퍼런스는 한국 유망 스타트업 업체를 미국의 대기업 및 벤처 캐피털 등에 소개해 투자를 유치하는 행사다.
 
올해 첫 행사는 코리아 콘퍼런스 주최로 LA 마리나델레이 해상 ‘판타시원(FantaSea One)’ 요트 위에서 출범식으로 열린다. 한국 과학정보통신부 산하 ‘한국혁신센터 워싱턴 DC(이하 KIC DC·센터장 문정환)’가 후원하고 미주중앙일보가 단독 미디어 후원사로 참여한다.
 
출범식에는 대기업과 투자사 CEO 등이 참석한다. 대표적인 VIP 인사로는 세계적인 우주항공업계 전문투자사 ‘오디세이’의 공동창업자 제이슨 코웨트, 다국적 대형로펌 ‘그린버그 트라우리그’의 미서부지사 마크 켈슨 회장, 인도네시아 국민기업으로 불리는 ‘리포 그룹’의 마이클 리야디 고문, 소니 스튜디오의 제프리 갓식 글로벌사장, 소니 TV의 웬디 박스터 수석부사장, ‘프롭테크(Proptech·property와 technology 합성어)' 기업인 eXp 커머셜의 제임스 황 회장 등이다.
 
본행사는 제니 주 대표의 개회사로 시작해 KIC DC 문정환 센터장의 축사 등으로 이어진다.
 
행사의 하이라이트는 한국 스타트업 3개 업체의 자사 기술 및 비전 발표 순서다. 올해는 소셜벤처, 전기차 충전, 바이오 분야 업체가 선정됐다.  
 
세계 최초 점자 스마트워치 개발사 '닷(DOT·CEO 김주윤)', 전기차 충전 토털 솔루션 업체 '대영채비(Chaevi·CEO 정민교)', '엑소좀' 기반의 희소·난치성 질환 치료제 개발사 '시프트바이오(ShiftBio·CEO 이원용)'다. 3개사 CEO 모두 30대다.
 
닷의 김주윤 CEO는 워싱턴 주립대학 유학생 시절이던 25세에 창업해 한국을 대표하는 소셜벤처 기업으로 자리잡았다.  
 
소셜벤처란 사회문제 해결을 목표로 하면서 혁신 기술 또는 비즈니스 모델을 통해 수익을 창출하는 기업을 말한다. 닷은 세계 최초로 점자 스마트워치 '닷 워치'와 촉각 패드 '닷 패드'를 개발했다.  
 
특히 닷 패드는 애플과 함께 만들어 세계를 놀라게 했다. 닷 패드는 글자만 읽을 수 있었던 기존 점자기기와 달리 사진, 지도, 웹툰 등 그래픽까지 '촉각'으로 볼 수 있게 했다. 또 구글 번역기처럼 13개 언어로 자동 점자 변환도 가능하다.
 
2016년 설립된 대영채비는 전기차 구매시 가장 걱정하는 '충전'에 관한 원스톱 솔루션을 제공하는 업체다.  
 
사명은 전기차를 주행하기 전에 미리 준비(채비)하자는 의미와 전기차 충전(CHArging Electic VIhicle, CHAEVI)이라는 뜻을 함께 담았다.  
 
벽걸이·스탠드형 충전기를 비롯해 차량 4대를 동시에 충전할 수 있는 충전기를 개발했다.  
 
창사 2년만에 한국 전기차 충전기 시장 점유율 70%를 차지할 만큼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시프트바이오는 서울대 출신의 현직 이비인후과 전문의인 이원용 CEO가 면역항암치료의 대가 김인산 박사와 함께 손잡고 만든 바이오 벤처다.  
 
세포에서 분비되는 50~150나노미터(㎚) 크기의 작은 주머니인 '엑소좀'에 약물을 넣어 손상 조직에 보내는 신약을 개발중이다.  

정구현 기자 koohyun@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