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대선 투표율 저조…미국 전체 67%에 불과

세계 투표율 큰 폭 하락

표1

표1

한국 제20대 대통령 재외선거 투표자수와 투표율이 19대에 한참 못 미친 것으로 나타났다. 대선 관심 저조와 코로나19 팬데믹 여파가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  
 
1일 한국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지난 2월 23~28일 치러진 대선 재외선거 결과 미국에서는 등록 유권자 5만5058명 중 67%인 3만6658명이 투표했다. 이는 지난 19대 대선 때 미국 재외선거 투표자 4만8487명(71.1%)과 비교해도 한참 적은 수치다.
 
당연히 대부분의 공관에서 투표자수와 투표율이 19대 대선에 못 미쳤다.
 
주요공관별 재외 투표자수와 투표율은 LA 7252명(70.7%), 뉴욕 6732명(67.5%), 시카고 3999명(66.2%), 워싱턴DC 2994명(70%), 시애틀 2151명(68.9%) 순으로 집계됐다.  
 
〈표1 참조〉
 
20대 대선 재외선거 투표참여가 낮게 나타남에 따라 여야 대선 후보가 내세운 ‘우편투표제 도입’ 공약을 실천해야 한다는 여론도 높다. 그동안 미주 한인사회는 재외선거 편의증진을 위해 우편투표 도입이 꼭 필요하다고 요구해왔다.
 
한편 이번 재외선거의 전 세계 재외국민 총 유권자는 22만6162명으로 이중 16만1878명이 투표에 참여했다. 투표율은 71.6%이다. 이는 지난 19대 대선투표율 75.3%보다 낮고 18대 대선 71.1%와 비슷했다. 하지만 투표자수에서는 20대가 19대와 비교해 6만103명이나 적게 나타났다. 20대 대선 재외선거가 가능한 총 재외국민 유권자수 200만9192명 대비 투표율은 8.1%에 그쳤다.
 
표2

표2

대륙별로는 투표자수와 투표율은 미주 5만440명(68.7%), 아주 7만8051명(70.4%), 유럽 2만5629명(78.6%), 중동 5658명(83.0%), 아프리카 2100명(82.2%)으로 집계됐다.〈표2 참조〉 국가별로는 미국 투표자수가 3만6658명(중국 2만459명, 일본 1만8836명)으로 가장 많았다.

김형재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