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뉴욕 일원 이번 주말 눈폭풍

강풍과 최대 6인치 폭설 예상
17일까지 여행객 안전주의보

이번 주말 뉴욕 일원에 폭설과 강풍을 동반한 눈폭풍이 몰아닥칠 것으로 보여 17일 ‘마틴 루터 킹 주니어 데이’ 연휴를 맞아 이동하려는 여행객은 안전사고에 유의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국립기상청에 따르면 뉴욕시를 비롯한 뉴욕·뉴저지·커네티컷주 일대에는 16일 밤부터 17일 밤까지 강한 눈폭풍이 몰아쳐 1인치에서 많으면 6인치까지 눈이 쌓일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눈폭풍은 시속 40~50마일, 지역에 따라서는 60마일까지의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 때문에 콘에디슨·PSE&G 등 에너지회사들은 주민들에게 강풍으로 인해 단전사태가 일어날 가능성에 유의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 기온도 급격히 내려가 14일부터 화씨 10도 내외의 차가운 날씨가 될 것이라는 예보가 나오고 있는데 전문가들은 강풍으로 인해 실제 체감온도는 이보다 훨씬 낮을 것으로 내다봤다.  

박종원 기자 park.jongwon@koreadailyn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