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부동산 가이드] 은퇴 후 주택 구입

은퇴 5~6년 전부터 충분한 자금 준비
HOA· 공과금 등 월 고정 지출 고려

팬데믹으로 생긴 주택 구매 경향 중 하나가 은퇴 후 주택 구매가 늘어났다는 점이다. 일반적으로 첫 집 장만의 주 연령대가 30대 즈음의 밀레니엄 세대가 대부분이지만 요즘 베이비 부머 세대들의 주택 구입도 눈에 띄게 늘고 있다.  
 
이런저런 이유로 렌트로 살고 있는 60대 이후 노년층이 팬데믹으로 오히려 주택 구입을 하고 있다. 기대 수명이 늘어나기 때문에 노년층의 주택 보유 기간이 늘고 있다. 65세 즈음 은퇴 한 이후에도 건강 수명이 70대 중반까지 늘어나서 양로 시설에 들어가기 보다 주택 유지를 하거나 새로 구입하는 경향이 늘고 있다.
 
하지만 은퇴 후 수입이 급격히 줄어드는 만큼 젊었을 때의 주택 구매와 사뭇 다르다. 60세 이후 주택 구매를 위해 미리 알아두어야 할 점은 무엇이 있을까?
 
첫째, 장기적인 관점을 갖고 준비하는 것이 좋다. 개인마다 은퇴 시기가 다른 만큼 은퇴 시기를 기점으로 5~6년 전부터 준비를 하는 것이 좋다. 잔여 수명 기간의 생활비 및 건강 비용 등의 은퇴 자금뿐만 아니라 주택 구입을 위한 다운페이먼트가 많이 필요한 만큼 충분하게 준비해야 한다.  
 
무엇보다 융자할 경우를 위해 대비해 크레딧 관리를 잘해야 한다. 은퇴 후에는 고정 수입이 없기에 융자를 고려하고 있다면 은퇴 전에 주택 구입을 한다.  
 
만약 은퇴 후 구매를 원한다면 라인 오브 크레딧 같은 것을 열어 두어 기존 마련한 자금과 합해 현금으로 주택을 구매하는 계획을 세운다.  
 
둘째, 지역 선택을 위해 지역 정보를 조사한다. 노년을 보내기 위한 필요 시설이나 편의 시설이 가까운 곳이 좋다. 가령 병원이나 마켓이 가까우면 좋다. 또한 노년을 외롭게 보내지 않게 친구나 지인과 교제하기 좋은 교회나 모임 장소가 가까운 지역을 고려한다.  
 
요즘 자연재해가 점점 빈번해지는 만큼 산불 지역이나 홍수 지역 가까운 곳은 피하는 것이 좋다. 그리고 복잡하고 범죄율이 높은 지역 또한 피한다. 반면 자녀가 없는 만큼 고가의 주택이 있는 좋은 학군을 굳이 찾을 필요는 없다.
 
셋째, 만약 지금 주택을 갖고 있고 작은 집으로 다운사이징을 고려하고 있다면 서두르지 않고 주택 매매 시점을 고려한다. 지금같이 셀러가 유리한 시장에서 다운 페이먼트할 재정이 허락한다면 먼저 작은 주택을 구입하고 지금 사는 큰 주택을 천천히 파는 것이 좋다.
 
넷째, 주택 월 지출을 줄일 수 있는 주택 구매 선택을 한다. 55세 이상만  거주할 수 있는 시니어 홈의 경우 대체로 월 HOA 비용이 높다. 이를 고려해 미리 재정 계획을 세운다. 또한 유틸리티 비용이 향후 올라갈 수 있으므로 에너지 절약형 주택을 구매해 매달 나가는 비용을 최대한 줄인다.
 
다섯째, 주택 구입시 소유권을 어떤 형태로 할지 주의 깊게 결정한다. 아무리 100세 시대라 하더라도 유고시를 염두에 두고 소유권 형태를 변호사와 상의해 결정해야 한다.  
 
▶문의: (818)439-8949

이상규 / 뉴스타부동산 발렌시아 명예 부회장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