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지는 해 뜨는 해와 함께 건강하고 희망찬 ‘새해 맞이’

애틀랜타 한인타운 인근 해돋이 해넘이 명소 8곳
코로나 확산으로 일정 수시 변경, 사전 확인해야

2022년 솟아오르는 해를 맞으며 활기찬 한해를 시작하는 것도 좋다. 2020년 새해 첫날, 스톤마운틴 정상에서 해돋이를 보고 있는 사람들. 사진 / 독자 이가경씨 제공

2022년 솟아오르는 해를 맞으며 활기찬 한해를 시작하는 것도 좋다. 2020년 새해 첫날, 스톤마운틴 정상에서 해돋이를 보고 있는 사람들. 사진 / 독자 이가경씨 제공

 
좀체 물러나지 않는 코로나로 고단했던 한 해가 저물고 임인년 새해가 시작된다. 지난했던 한 해를 잘 마감하고 떠오르는 새 해의 기운을 받으며 가족의 건강과 활기찬 새 출발의 희망을 품어보자. 애틀랜타와 한인타운 인근에는 멋진 해돋이와 해넘이 명소들이 있다. 장소마다 개·폐장 시간이 조금씩 다르고 코로나 확산으로 일정이 수시 변경되니 웹사이트나 전화 확인 후 방문하는 것이 좋다. 
 
1.스톤 마운틴 파크
애틀랜타 동쪽, 한인타운에서 25분 거리에 있는 스톤마운틴은 한인들이 가장 즐겨찾는  해돋이 명소다. 산 정상의 화려한 일출이 장관이며 서쪽으로는 애틀랜타 도심의 스카이라인도 감상할 수 있다. 매일 오전 5시부터 자정까지 개방되므로 3,200에이커 규모의 호수와 숲, 산책로에서 하이킹을 즐긴 다음 황혼 무렵 해넘이를 감상하는 한 해 마감 코스로도 좋다.
▶STONE MOUNTAIN PARK : Church St NE, Rome, GA 30162, 2.1마일 코스 
 
2. 스위트워터 크릭 파크
애틀랜타에서 25분, 한인타운서 50분 거리의 스위트워터 크릭 파크는 잔잔한 호수 위로 떠오르는 해를 맞이할 수 있는 최고의 장소다. 아침 7시에 공원이 개장되므로 정문에서 호수 너머로 떠오르는 해를 볼 수 있다. 남북전쟁 유적지까지 이어지는 9마일의 산책로도 흥미롭고, 근처 유르트 마을에서 하루 캠핑 후 새해 일출을 보는 것도 좋다.
▶SWEETWATER CREEK STATE PARK : 1750 Mt Vernon Rd, Lithia Springs, GA 30122, 2~9마일 코스 
 
3. 브래스타운 볼드
애틀랜타 북부 블루리지산맥에 속한 브레스타운 볼드는 한인타운서 차로 2시간 거리에 있다. 5,000피트 정상에서 360도 파노라마로 펼쳐지는 애팔래치아 산맥의 물결 속에 떠오르는 황금빛 해를 맞을 수 있는 해돋이 명소다. 맑은 날에는 애틀랜타가 한 눈에 내려다보인다. 시계탑과 바로 연결되는 1마일 거리의 포장 도로를 이용하면 오르기도 수월하다.
▶BRASSTOWN BALD : 2941 GA-180 Spur, Hiawassee, GA 30546, 1.1마일 코스
  
4. 파놀라 마운틴 주립 공원
타운에서 30분 거리의 파놀라 마운틴은 생태계 보전을 위해 가이드 투어만 허용하고 있다. 정상에 오르면 해넘이로 물드는 황금빛 하늘과 초현실적인 아름다움을 드러내는 가슴 벅찬 풍경을 만나게 된다.  
▶PANOLA MOUNTAIN : 2620 Georgia 155 SW, Stockbridge, GA 30281, 2.4마일 코스 
 
5. 소니 마운틴
한인타운에서 50분 거리의 소니산은 그림 같은 해넘이를 품고 있는 곳이다. 고목들이 빼곡한 인디언 시트 트레일을 지나 정상에 오르면 바위 능선을 따라 펼쳐지는 광대한 풍경에 압도된다. 트레일은 황혼 직후에 닫히므로 미리 폐장 시간을 확인하도록 한다.
▶SAWNEE MOUNTAIN PRESERVE : 4075 Spot Rd, Cumming, GA 30040 GA 30040, 4마일 코스
  
6 애틀랜타 벨트라인  
미국 최대의 도시재개발 사업으로 탄생한 애틀랜타 벨트라인은 22마일에 이르는 긴 산책로를 따라 볼거리 놀거리가 넘치는 공원이다. 1,300에이커 부지에 조성된 주택과 레스토랑, 갤러리, 조형물들과 도심 나들이 후에 최고의 일몰로 마무리할 수 있는 곳이다.  
▶ATLANTA BELTLINE : 619 Edgewood Ave SE, Atlanta, GA 30312 
 
7. 잭슨 스트리트 브리지
애틀랜타 다운타운의 스카이라인을 볼 수 있는 스팟이자 일출과 정오, 일몰 모두 다른 모습을 지닌 최고의 포토존으로 꼽힌다. 다운타운 동쪽 방면 잭슨 스트리트를 따라 오르면 된다. 피치트리 센터 역에서 1마일 거리로 차량 통행이 많지 않아 근처에 주차도 가능하다. 워킹데드 시즌1의 포스터 촬영지로도 유명하다.  
▶JACKSON St BRIDGE, Jackson St NE 30312 (btw Cain St NE & Highland Ave NE), Atlanta, GA 
 
8. 피드몬트 파크  
애틀랜타 시민들의 휴식처인 피드몬트 공원은 클라라 미어 호수의 다운타운 반영으로 소문난 곳이지만 일몰 명소로도 그만이다. 200에이커의 넓은 공간에서 농구, 테니스, 조깅, 피크닉 등 가족 나들이를 즐기고 일몰의 장관을 바라보며 한 해의 마지막 날을 기념하기 좋다.  
▶PIEDMONT PARK : 1320 Monroe Dr NE, Atlanta, GA 30306
 
이유경 인턴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