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기존 대학 전공과 다른 새로운 직업들 급부상

미래의 직업은

미래에 로봇분야가 각광을 받게 된다는 것에 이의를 제기하는 사람은 없다. 특히 수요에 비해서 공급이 턱없이 부족할 수도 있다는 전망이 있다. 서빙 로봇의 모습. [로이터]

미래에 로봇분야가 각광을 받게 된다는 것에 이의를 제기하는 사람은 없다. 특히 수요에 비해서 공급이 턱없이 부족할 수도 있다는 전망이 있다. 서빙 로봇의 모습. [로이터]

 전문잘 알려져 있지 않지만 미래학이라는 분야가 있다. 미래를 예측하는 분야로 단순한 상상이 아닌 과학적인 트렌드 분석을 통해 결론을 도출하는 학문이 있다. 과학기술이 발전하고 인간들이 하는 일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면서 학부모나 학생 자신들도 미래에는 어떤 직업들이 각광을 받을지 관심이 크다. 낯선 직업이 많지만 차근차근 살펴볼 필요가 있다.
교육컨설턴트인 김형균씨가 전한 최근 학생들의 전공선택 트렌드가 흥미롭다. 이전과 다른 큰 변수는 팬데믹이다. 예전에는 응용학문이 큰 인기를 얻었는데 팬데믹 이후에는 특히 아이비리그의 명문대에 진학한 학생들이 응용학문보다는 기초학문을 전공으로 선택하는 경향이 높아졌다고 전한다. 팬데믹을 겪고 보니 한순간 모두 사라질 직업을 선택하는 것이 바람직하지 않다는 것을 깨달았다는 것이다. 일선 현장에서 가장 많은 대학생을 만나는 전문가의 정보이기에 귀담아 들을 필요가 있다.
 
우선 직업중 절대 불변의 필수업종을 꼽아볼 수 있다. 누구나 다 아는 메디칼 닥터, 변호사다. 인간 사회가 계속되는 한 항상 호황일 것으로 예측된다. 이외에도 예술가, 철학자, 교육자, 종교인이 이런 분야에 속한다.
 
이제 기술문명과 함께 뜨는 직업, 미래를 이끌 직업 100가지를 소개한다. 이 리스트는 런던 비즈니스스쿨의 린다 그래턴 교수가 미래학자 데이비드 스미스와 함께 발표했던 미래일자리보고서(A Future That Works Report)에 소개된 것들이다. 보고서에는 정보통신, 로봇, 우주, 인구, 환경, 에너지, 의료를 축으로 어떤 직업들이 각광을 받을 것인지 전망했다.  
 
여기서 고려해야 할 사항은 바로 100가지 직업이 대학의 전공이 아니라는 것이다. 아이비리그 재학생들이 기초학문을 전공하는 이유는 바로 학부에 전공이 없는 새로운 직업을 얻기 위해서라는데 있다.  
 

미래 학자들이 전망한 미래 유망 직업 100가지
 
▶사회·인구 분야=다른 직업에 비해서 추상적이며 사회학적인 직업이다. 기술보다는 인문학 전공자들이 눈여겨 볼만 하다.
1. 인구 상태 관리자

2. 개별 맞춤형 학습 프로그램 개발자

3. 사회 시스템 디자이너=꼭 법률만이 아니라도 사회 시스템을 제대로 디자인하는 직업이 더욱 발전할 것으로 보인다.

4. 일자리 연결 전문가

5. 스마트 의류 디자이너/엔지니어

6. 최면술사

7. 프리랜서

8. 재사회화 전문가

9. 첨단 게임 전문가

 
▶환경 분야=환경, 기후변화와 관련된 직업이 향후 더욱 세상을 주도할 것으로 보인다.
10. 자원 소비 컨설턴트

11. 수직농장 농업 관리자

12. 기후 변화 전문가

13. 홍수 처리 전문가

14. 검역관

15. 암석 실험 전문가

16. 사내 지속가능성 관리자

17. 기상조절 경찰관

18. 에너지 사용 패턴 분석 전문가

19. 물 거래상

20. 무주지 거래 전문가

21. 기후 변화 감독관

22. 친환경 비즈니스 컨설턴트

23. 환경 변화 감시자

24. 재활용 전문가

 
▶에너지·자원 분야=에너지는 물론, 지구에 있는 유기적 자원까지도 포함하는 넓은 분야다.
25. 정제 기술 전문가

26. 풍력 농사 전문가

27. 배터리 기술자

28. 곤충 기반 식품 개발자/요리사/영양사=먹거리 자원으로 곤충을 선택해 연구중이다.  

29. 엽록소 전문가

30. 융합형 엔지니어

 
▶우주 분야=가까운 시기에는 어려울 것으로 보이지만 향후 50년 정도면 이런 직업들이 구체적으로 출현할 것으로 예상된다.
31. 우주선 조종사

32. 우주공항 디자이너

33. 우주여행 가이드

34. 우주 시설 건축가

35. 우주 식민지화 기획자

36. 우주 지질학자/물리학자/생물학자

 
▶로봇 분야=가장 첨단 기술 분야인데 현재의 전공생들로는 수요를 따라가지 못할 것으로 보인다. 순간이동 장치 개발자는 현실적으로 불가능해 보인다.
37. 로봇 디자이너

38. 로봇 트레이너

39. 로봇 수리전문가

40. 로봇 상담사

41. 첨단 비행선 조종사

42. 대체에너지 자동차 개발자

43. 순간이동 장치 개발자

44. 태양에너지 비행기 개발자

45. 로봇 인프라 전문가

46. 모노레일 디자이너

 
▶정보 통신 분야=21세기에 가장 각광받고 분야도 크게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컴퓨터 사이언스 전공이 아니어도 다른 전공을 통해 무난히 진입할 수 있을 직업들이다.
47. 현장 분석가

48. 개인 엔터테인먼트 프로그래머

49. 맞춤 정신 분석학자

50. 인간-기계 인터페이스 전문가

51. 내로캐스터(맞춤 프로그램 기획자)

52. 데이터 마이너

53. 쓰레기 데이터 관리자

54. SNS 분석가

55. 기업 단순화 전문가

56. 기업 업무 프로세스 관리자

57. 사생활 보호 컨설턴트

58. 보안 솔루션 개발자

59. 최고 네트워킹 책임자(CNO)

60. 가상현실 기획자

61. 기계 언어 전문가

62. 마인드 리딩 전문가

63. 양자 컴퓨팅 전문가

64. 미디어 윤리 전문가

65. 인공지능 인터페이스 디자이너

66. 지식 가이드

67. 지식 브로커

68. 가상현실 전문가

69. 가상 변호사

70. 가상 자산관리 매니저

71. 지능형 에이전트 디자이너

72. 아바타 매니저

73. 네트워크 관계 상담사/치료사

74. 개인 네트워크 디자이너

75. 가상 경찰관

76. 가상 개인 대리 구매자

77. 인터넷 정보 관리 전문가

78. 홀로그램 촬영 전문가

 
▶의료, 생물, 유전 분야=가장 관심이 끌리는 직업 분야다. 우주분야만큼 많은 시간이 필요할 지도 모른다. 다만 팬데믹이 없었다면 백신을 위한 mRNA응용 기술이 이렇게 빨리 실생활에 들어올 수 있었을까하는 생각을 할 수 있다.  
79. 유전체 개발자/설계자

80. 아기 디자이너

81. 신체 부분 개발자

82. 신체능력 향상 장치 개발자

83. 나노 기술 의사

84. 인공 생명체 디자이너/과학자/엔지니어

85. 사내 최고 건강증진 책임자(CHO)

86. 원격의약처방 기술 전문가

87. 유전자 조작 약품 개발자

88. 유전자 조작 곡물, 가축 개발자

89. 사내 유전자 감독관

90. 생체인식 기술 전문가

91. 생체정보학자

92. 지질미생물학자

93. 심리치료사

94. 노인 건강 관리사/컨설턴트

95. 개인 체중 컨설턴트

96. 기억력 증진 수술 의사

97. 유전자 조작 전문가

98. 수명 증진 전문 연구원

99. 냉동보존술 기술자

100. 인생 재설계 플래너

장병희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