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글마당] 횡단의 50AU

태양의 축을 떠났다
 
셀 수 없이 피어난
 
운석의 꽃들이 흐르는 은하
 
 
 
뉴호라이즌스 호는
 
지구의 형제
 
보이저1호를 스치며
 
혼자만의 끝없는 공간에서
 
우주의 꿈을 나누며
 
외행성의 외로움을 만났다
 
 
 
보이지 않고
 
들리지도 않는
 
외계의 그림을 그리며
 
50AU*를 횡단했다
 
 
 
끝이 보일 듯, 만져질 듯
 
행성들의 얽힌 핏줄
 
어딘가에 멈출 구름의 끝
 
돌아올 수 없는 길 없는 길
 
어디론가 가고 있다
 
 
 
그 길에 길 없는 우주의 꿈을 보았다
 
 
 
*1AU(Astronomical Units): 태양과 지구의 거리 약 1억5000만km 나타내는 단위.

오광운 / 시인 롱아일랜드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