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첫 한인 여성 항소법원 판사 나온다...상원 법사위 루시 고 인준

13일 상원 전체 투표 예정

루시 고 판사

루시 고 판사

연방항소법원에 첫 한인 여성 판사가 탄생할 전망이다. 
 
연방상원 법사위원회는 9일 루시 고(사진·53·한국이름 고혜란) 제9 연방항소법원 판사 지명자에 대한 인준안을 채택했다.  
 
고 지명자는 13일 상원 전체 투표를 통과하면 한인 여성으로는 최초로 연방항소법원 판사가 된다.  
 
첫 한인 연방항소법원 판사는 2004년 작고한 허버트 최(한국이름 최영조) 판사로, 1971년 리처드 닉슨 전 대통령의 지명으로 제9 연방항소법원 판사가 됐었다. 이번에 고 판사가 상원의 인준을 받으면 한인으로는 2번째이자 한인 여성으로는 첫 연방항소법원 판사다.
 
현재 캘리포니아 북부 연방지법 판사로 재직 중인 고 판사는 워싱턴 DC에서 태어난 한인 2세로 하버드대 법대를 졸업했다. 연방검사를 거쳐 실리콘밸리의 로펌에서 변호사로 활동하다 2008년 북가주 샌타클라라 카운티 수피리어법원 판사로 임명됐다. 2010년에는 버락 오바마 당시 대통령이 연방지법 판사로 임명해 첫 한인 연방지법 판사라는 기록을 세웠다.  
 
장연화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