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월드시리즈 챔피언 퍼레이드" 영웅들이 돌아왔다…거리마다 팬들 환호

애틀랜타 브레이브스가 26년만에 월드시리즈 챔피언에 등극한지 사흘 뒤인 5일 애틀랜타 거리는 온통 영웅들을 환영하는 물결로 뒤덮였다. 이날 우승 축하 퍼레이드는 낮 12시 다운타운에서 출발해 홈구장인 캅 카운티 트루이스트 파크까지 2부로 나뉘어 진행됐으며, 야구장에서 열린 콘서트가 축제의 절정을 이루었다. 공연에는 애틀랜타 토박이 힙합 가수 루다크리스(Ludacris)와 빅 보이(Big Boi)가 출연했다. 퍼레이드 열기를 사진으로 느껴본다.  
 
우승컵을 높이 든 선수들.

우승컵을 높이 든 선수들.

 44년간 브레이브스를 지켜온 브라이언 스니커 감독.

44년간 브레이브스를 지켜온 브라이언 스니커 감독.

월드시리즈 MVP 호르헤 솔레어

월드시리즈 MVP 호르헤 솔레어

애틀랜타의 선발투스 맥스 프라이드.

애틀랜타의 선발투스 맥스 프라이드.

위기마다 빛난 에디 로자리오.

위기마다 빛난 에디 로자리오.

위풍당당 족 피더슨

위풍당당 족 피더슨

12년을 브레이브스에서만 뛴 프레디 프리먼.

12년을 브레이브스에서만 뛴 프레디 프리먼.

12년을 브레이브스에서만 뛴 프레디 프리먼 거플.

12년을 브레이브스에서만 뛴 프레디 프리먼 거플.

 거리마다 환호하는 팬들

거리마다 환호하는 팬들

퍼레이드의 위풍당당한 행렬.

퍼레이드의 위풍당당한 행렬.

챔피언 트로피 모자를 쓴 팬의 즐거운 표정.

챔피언 트로피 모자를 쓴 팬의 즐거운 표정.

마침내 트루이스트 파크에 입장하는 챔피언 트로피.

마침내 트루이스트 파크에 입장하는 챔피언 트로피.

 
[사진 / USA 투데이/로이터]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