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알재단·뉴욕한국문화원 온라인 대중 강연

브루클린미술관 큐레이터 유지니 사이 초청
27일 온라인으로 바이런 김 작가 작품 소개

비영리 한인미술인 지원단체 알재단(AHL Foundation·대표 이숙녀)과 뉴욕한국문화원(원장 조윤증)이 대중강연 시리즈 두 번째 순서를 오는 27일 뉴욕한국문화원의 공식 유튜브 채널(www.youtube.com/user/KCSNY)을 통해 공개한다.  
 
이번 강연에서는 브루클린미술관 시니어 큐레이터인 유지니 사이(사진)를 강사로 초청해 미국 내에서 활동중인 한국계 현대미술가 중 가장 괄목할 만한 성장을 이룬 아티스트 중 한 명인 바이런 김을 소개한다. 그의 대표적인 단색화 작품들은 휘트니미술관·모마·워싱턴DC의 내셔널 갤러리·서울의 리움미술관·영국의 테이트 리버풀 등 세계적으로 유명한 박물관과 갤러리에서 전시된 바 있다.
 
이번 강연에서는 바이런 김의 작품 ‘제유법(Synecdoche)’부터 ‘일요일 회화(Sunday Painting)’ 연작까지 그의 1990년대 초반부터 현재에 이르는 작품세계를 소개할 예정이다.  
유지니 사이 브루클린미술관 시니어 큐레이터

유지니 사이 브루클린미술관 시니어 큐레이터

초청 연사 유지니 사이는 2007년 존 앤 바바라 현대미술 큐레이터로 미술관에 합류한후 2008년에는 브루클린미술관의 장기 설치전 ‘21: 브루클린박물관의 현대미술 셀렉션’을 기획했다. 컬럼비아대학에서 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강연에 관한 문의는 이메일(info@ahlfoundation.org)로 하면 된다.   

장은주 기자 chang.eunju@koreadailyn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