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멕시칸 치즈·유제품 60종 리콜…‘리조로페즈’ 리스테리아 감염

리스테리아균 감염 가능성으로 리콜된 치즈 및 유제품이 대형 소매업체에도 유통된 사실이 드러나 소비자들의 주의가 요구된다.     6일 연방식품의약국(FDA)에 따르면, 가주에 본사를 둔 치즈 및 유제품 회사인 ‘리조 로페즈 푸즈’는 자사 제품에서 리스테리아균이 검출됐다며 자발적 회수조치를 실시했다. 이후 7일 해당 제품을 사용해 샐러드 드레싱, 타코밀키트 등을 만든 ‘프레시 크리에이티브 푸즈’도 제품을 자발적 리콜했다.     업체가 리콜한 제품은 365 홀푸드 마켓의 홀밀크 리코타 치즈(사진), 티오 프란시스코의 코티자, 산타 마리아의 크레마 멕시카나 등 약 60종의 제품이다.     프레시 크리에이티브 푸즈가 회수한 제품은 돈 판초 고수 라임 크레마, 돈 판초 에브리싱 소스 피에스타, 트레이더조 고수 드레싱, 돈 판초 치킨 스트리트 타코 익스프레스 밀키트이다. 해당 제품은 가주 포함 19개 주의 코스트코, 트레이더조, 월마트 등 주요 소매업체에서 판매됐다.     FDA는 2014년 6월부터 해당 회사의 제품을 섭취한 최소 26명이 리스테이라균에 감염됐고 이 중 2명은 목숨을 잃었다고 밝혔다.     리스테리아균은 어린이, 노약자 또는 면역력이 약한 사람들에게 치명적인 감염 피해를 일으킬 수 있는 박테리아다. 심할 경우 사망에 이를 수 있다. 특히 임산부 감염 시 유산과 사산을 유발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 증상은 일반적으로 섭취 당일~10주 전후로 나타난다.   FDA는 해당 제품을 즉시 폐기하고 구매한 매장에서 환불받으라고 권고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업체 전화(833-296-2233) 혹은 FDA웹사이트(fda.gov/safety/recalls-market-withdrawals-safety-alerts)에서 확인하면 된다.   정하은 기자 chung.haeun@koreadaily.com리스테리아 유제품 유제품 리콜 리스테리아 감염 리스테리아 오염

2024-02-11

가주 농장 복숭아 등 리스테리아 감염 리콜…HMC 팜스에서 생산 제품

캘리포니아를 포함해 전국에서 판매된 HMC 농장의 복숭아, 자두, 천도복숭아가 리스테리아균 감염으로 회수 조치됐다.   캘리포니아 킹스버그에 본사를 둔 HMC 팜스는 올해 5월 1일부터 이번 달 15일까지 또 지난해 같은 기간 동안 판매한 복숭아, 자두, 천도복숭아의 리스리스테리아균 오염 가능성에 리콜한다고 연방식품의약국(FDA)을 통해 공지했다.     월마트와 샘스클럽을 포함한 소매업체를 통해 해당 과일들은 전국적으로 유통됐다.   연방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지난 10월 말 HMC 농장의 복숭아 샘플을 테스트한 결과 리스테리아균을 검출했다”며 “1명의 사망과 10명의 입원을 포함해 11건의 감염 사례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CDC에 따르면 지난 17일까지 캘리포니아, 콜로라도, 플로리다, 일리노이, 캔자스, 미시간, 오하이오 등 7개 주에서 리스테리아 감염 발병 환자가 나왔다. 한 사람은 캘리포니아에서 사망했고 임산부 한 명이 감염돼 조기 진통을 겪었다고 CDC는 밝혔다.     리콜된 과일은 ‘HMC 팜스(HMC Farms)’ 또는 ‘시그네이처 팜스(Signature Farms)’ 브랜드로 2파운드 봉지로 판매되거나 ‘USA-E-U’ 코드와 번호가 있는 개별 과일(4044, 4038, 4401, 4036, 4378, 3035, 4042, 4040)로 판매됐다.     CDC는 냉동고를 포함해 리콜된 과일이 있는지 확인하고 폐기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와 관련 문의는 (844) 483-3867에 전화해 확인할 수 있다.   이은영 기자리스테리아 복숭아 리스테리아균 감염 리스테리아 감염 리스리스테리아균 오염

2023-11-22

리스테리아 감염 우려 월마트·트레이더조·타겟 등 냉동과일 리콜

FDA는 6월 21일 리스테리아 감염 우려로 월마트, 트레이더조, 타겟, 홀푸드, 알디 등 전국의 주요 매장에서 판매되는 '선라이즈 그로워스 Sunrise Growers Inc' 사의 냉동 과일 제품을 리콜했다.   리스테리아는 어린이, 노약자, 면역력이 약한 사람들에게 심각하고 치명적인 감염을 일으킬 수 있다. 특히 임산부에게 유산과 사산 유발의 가능성이 있다.   건강한 사람은 고열, 심한 두통, 경직, 메스꺼움, 복통, 설사 같은 단기적인 증상을 보일 수 있다. 아직 이 제품으로 인한 질병 사례는 발견되지 않았다.   냉동고에 리콜 제품이 있는지 확인하고 발견 시에는 제품을 폐기하거나 매장에 반품하여 환불받을 수 있다. 코드나 유효 기간이 다른 제품은 이번 리콜의 영향을 받지 않는다.   리콜 대상은 리콜 대상 제품 및 제품이 배포된 매장은 다음과 같다.   월마트 •1월 19일부터 6월 13일 사이 배포된 그레이트 밸류 혼합 과일, 그레이트 밸류 스위트 다크 체리 및 그레이트 밸류 망고 청크 •아칸소, 애리조나, 캘리포니아, 콜로라도, 컬럼비아 특별구, 아이다호, 일리노이, 인디애나, 아이오와, 캔자스, 켄터키, 루이지애나, 메릴랜드, 미네소타, 미주리, 몬태나, 네브래스카, 네바다, 뉴멕시코, 노스닥토아, 오하이오, 오클라호마, 오레곤, 펜실베이니아, 사우스다코타, 텍사스, 유타, 버지니아, 웨스트버지니아, 와이오밍.   트레이더조 •3월 28일부터 4월 11일 사이 배포된 트레이더조 오가닉 혼합 열대과일 •아칸소, 앨라배마, 코네티컷, 콜로라도, 델라웨어, 컬럼비아 특별구, 일리노이, 인디애나, 아이오와, 캔자스, 켄터키, 루이지애나, 메인, 메릴랜드, 매사추세츠, 미시간, 미네소타, 미주리, 네브래스카, 뉴햄프셔, 뉴저지, 뉴멕시코, 뉴욕, 오하이오, 오클라호마, 펜실베이니아, 로드아일랜드, 테네시, 텍사스, 버지니아, 버몬트, 위스콘신.   타겟 •10월 14일부터 5월 22일 사이 배포 •Good & Gather 유기농 체리 및 베리 과일 블렌드, Good & Gather 다크 스위트 통체리, Good & Gather 망고 딸기 블렌드, Good & Gather 혼합 과일 블렌드, Good & Gather 망고 청크, Good & Gather 블루베리, Good & Gather 트리플 베리 블렌드   홀푸드 •365 유기농 열대 과일 메들리, 365 유기농 파인애플 청크, 365 파인애플 청크, 365 유기농 홀 딸기, 365 유기농 슬라이스 딸기 및 바나나, 365 유기농 블랙베리가 전국 매장에 배포됐다   알디 •10월 11일부터 5월 22일 사이 배포된 시즌스 초이스 트로피컬 블렌드 앨라배마, 아칸소, 코네티컷, 플로리다, 조지아, 아이오와, 캔자스, 켄터키, 메릴랜드, 매사추세츠, 미시칸, 미네소타, 미시시피, 미주리, 네브래스카, 뉴햄프셔, 뉴욕, 노스캐롤라이나, 오하이오, 오클라호마, 펜실베이니아, 로드아일랜드, 사우스캐롤라이나, 테네시, 텍사스, 버몬트, 버지니아, 웨스트버지니아.   AWG(Associated Wholesale Grocers) •4월 5일부터 5월 4일 사이 배포된 베스트 초이스 씨를 제거한 레드 타르트 체리 무가당 제품 •캔자스, 미주리, 네브라스타, 오클라호마의 일부 유통 센터   제품 번호 및 기타 정보는 FDA 웹사이트에서 찾을 수 있다.   상세한 정보는 이메일  recall@sunrisegrowers.com 하거나 1.888.490.5591로 월요일~금요일(태평양 시간 기준 오전 8시~오후 5시)로 전화하면 된다. 최주미 기자리스테리아 트레이더조 월마트 트레이더조 리스테리아 감염 리콜 제품

2023-06-23

델리 육류·치즈 먹고 사망…가주 등 리스테리아 발생

가주를 포함해 6개 주에서 리스테리아 감염이 보고되고 있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연방질병예방센터(CDC)는 지난주 가주, 일리노이, 메릴랜드, 매사추세츠, 뉴저지, 뉴욕 등 6개 주에서 16명이 리스테리아에 감염돼 1명이 사망하고 유산, 발병으로 13명이 입원했다고 밝혔다. CDC에 따르면 이들 감염자는 각 지역의 일부 델리 매장에서 구매한 육류와 치즈를 먹고 발병한 것으로 보고돼 조사에 나선 것으로 전해졌다.했다.   리스테리아는 육류, 유제품 등을 오염시켜 식중독을 유발하는 병원성 세균으로 생존력이 강해 냉장고 안에서도 생존, 번식할 수 있다. 델리 매장의 음식이나 카운터톱, 슬라이서, 손 등을 통해 쉽게 퍼지며 완전 제거가 쉽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감염되면 발열, 두통, 설사, 근육통 등 독감 증세가 나타날 수 있다. 일반적으로 자가 회복되지만, 임산부는 조산, 유산을 겪을 수 있으며 신생아의 경우 목숨까지 잃을 수 있다. 매년 평균 1600명이 리스테리아에 감염돼 약 260명이 사망한다.   CDC는 면역력이 저하된 경우, 임산부, 65세 이상 시니어 등은 각별히 조심해야 하며 165도나 김이 날 때까지 고온으로 재가열하지 않는 한 델리 육류 및 치즈는 섭취하지 말라고 강조했다. 박낙희 기자리스테리아 델리 리스테리아 감염 델리 육류 리스테리아 발생

2022-11-13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