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로컬 단신 브리핑] 일리노이 I-Pass 수신기 만료 기한 2년 연장 외

# 일리노이 I-Pass 수신기 만료 기한 2년 연장  
 
I-Pass [트위터 캡처]

I-Pass [트위터 캡처]

 
일리노이 주의 I-Pass 수신기 만료 기간이 2년 연장된다.  
 
일리노이 주 고속도로국은 2020년부터 2026년 사이 만료되는 모든 I-Pass 수신기 만료일을 2년 연장한다고 발표했다.  
 
고속도로국은 만료일 연장이 운전자들의 부담을 덜어줄 수 있는 데다 10년 이상 이용 가능한 수신기 장치의 기대 수명에도 더 걸맞는 결정이라고 밝혔다.  
 
고속도로국은 이와 함께 모든 일리노이 주 고속도로 통행료가 디지털로 계산되는 만큼 운전자들은 가급적 I-Pass 계정을 만들 것을 권고했다.  
 
I-Pass를 이용할 경우 최대 50%의 통행료를 할인 받을 수 있다.  
 
일리노이 I-Pass 수신기는 고속도로국 웹사이트(illinoistollway.com), 고속도로 내 오아시스에 위치한 I-Pass 고객서비스 센터, 식료품점 '주얼 오스코' 등에서 구매 가능하다. Kevin Rho 기자  
 
 
 
#. 일리노이 올해 첫 웨스트나일 사망자 보고
 
 
올 들어 일리노이 주 첫번째 웨스트 나일 바이러스 관련 사망자가 보고됐다.  
 
일리노이 주 보건부에 따르면 8월 초 웨스트 나일 바이러스에 감염된 쿡 카운티의 70대 남성이 최근 사망했다.  
 
보건 당국은 "웨스트 나일 바이러스는 모기를 매개체로 퍼지는 만큼 모기 활동이 많은 아침과 해질녘에는 가급적 외출을 자제하고 벌레 퇴치약을 사용할 것”을 당부했다.  
 
웨스트 나일 바이러스에 감염될 경우 대부분 무증상으로 자연 치유되지만, 일부는 고열과 두통에 시달리고, 심할 경우 뇌와 척수에 치명적인 염증과 손상이 발생할 수도 있다. 보건 당국은 특히 면역력이 상대적으로 약한 60세 이상의 주민들과 어린이들의 각별한 주의를 요청했다.  
 
지난 해 일리노이 주에서는 총 65명의 웨스트 나일 바이러스 감염자가 신고됐고, 이 가운데 5명이 사망했다. @KR
 
 
#. 시카고 여행 온 여성, 불법 레이싱 차에 치어 사망
 
 
남자친구와 함께 시카고를 여행 온 여성이 길거리 레이싱을 펼치던 차에 치어 사망했다.
 
시카고 경찰에 따르면 지난 28일 미드웨이 국제공항 인근 시카고 남서부 클리어링에서 남자 친구와 저녁을 먹으러 가던 셔먼 메레이즈가 횡단보도를 건너던 도중 빠른 속도로 달려오던 두 대의 코벳 스포츠카 중 한 대에 치었다.  
 
목격자들에 따르면 당시 코벳 차량 운전자들은 다른 차들을 앞지르며 레이싱을 하듯 과속으로 달렸다. 두 대 중 한 대가 다른 차량을 앞지르기 위해 맞은 편 차선으로 넘어 갔다가 맞은편에서 오던 현대 차량과 충돌한 후 다시 메레이즈를 쳤다. 메레이즈는 곧바로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사망 판정을 받았다.  
 
가족들에 따르면 메레이즈는 41번째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플로리다 주에서 시카고로 여행 온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를 낸 코벳 운전자(27)는 현재 부주의 운전으로 기소됐는데 추가 수사에 따라 기소 혐의가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레이싱을 벌이던 다른 코벳 차량은 도주한 상태다.  
 
현대 차량의 운전자 상태는 아직 알려지지 않았다. 

Kevin Rho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