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어바인서 아내가 남편 독살 시도

아내는 피부과 전문의
남편, 동영상 증거 제출

어바인 경찰이 남편을 독살하려한 혐의로 피부과 전문의인 아내를 체포했다.  
 
오렌지카운티 셰리프국은 어바인에 거주하는 한 남성이 한 달 동안 아프면서 10년 동안 결혼생활을 해온 아내 우유에(45)가 독살하려 한 의심스러운 정황을 포착하고 경찰에 신고했다고 밝혔다.  
 
오렌지카운티 셰리프국은  수색영장을 발부해 이들 부부의 집을 수색한 후 우유에를 4일 오렌지카운티 구치소에 수감했다.  
 
이날 남편은 아내의 독살 정황 의혹을 뒷받침하는 비디오 증거를 제출했다. 우유에의 보석금은 3만 달러로 책정된 가운데 지난 5일 보석금을 내고 풀려났다.  
 
셰리프국은 “남편의 건강이 심각한 상태이지만 회복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우유에는 미션 비에호의 프로비던스 미션 병원 소속 피부과 의사로 미주리주 세인트루이스에 있는 워싱턴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했다.  
 
병원 측은 5일 성명을 통해 “이 사건은 가정 문제로 환자 치료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은영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