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인 1.5세 변호사 '뜨는 별'…리얼프로퍼티 이승영씨

수퍼로이어스 잡지 선정

한인 1.5세 변호사가 워싱턴주에서 발행되는 잡지 '수퍼  로이어스(Super Lawyers)'가 선정한 올해의 라이징 스타(뜨는 별)에 올랐다.
 
27일 이 잡지 홈페이지에 따르면 주인공은 시애틀에 있는 '리얼 프로퍼티 로그룹(Real Property Law Group)' 소속 이승영(미국명 셰릴 리) 변호사로, 부동산과 비즈니스를 전문으로 서비스한다. 이 잡지는 매년 워싱턴주에서 활동하는 변호사 가운데 분야별로 새롭게 뜨고 있는 변호사들을 '라이징 스타'로 뽑아 발표한다.
 
그는 "워싱턴주 변호사들 가운데 2.5만이 선정되는 영예를 안아 기쁘다"며 "한인사회와 주류 사회를 위해 더 봉사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워싱턴주 한인변호사협회 회장을 지낸 그는 현재 한인생활상담소 이사장을 맡아 봉사하고 있다.
 
이 변호사는 지난 2001년 시애틀타임스로부터 '워싱턴주를 이끌 차세대 지도자' 6명 중 한 명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경남 창원 출신인 그는 1976년 9살 때 부모와 이민했고, 워싱턴대에서 기계공학을 전공한 뒤 보잉사에서 엔지니어로 일했다. 1997년 현지 동포사회의 추천을 받아 워싱턴주 쇼어라인시 시의원에 출마해 아시아계 최초이자 최연소로 당선하기도 했다.
 
이후 마이크로소프트 마케팅 매니저로 일하다 변호사의 꿈을 이루기 위해 워싱턴대 로스쿨에 입학했고, 졸업과 함께 변호사로 활동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