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BC주민 2030년 동계올림픽 재유치 호의적

54% 주민 "2030년 유치전에 나서야"
2036년 하계올림픽 유치도 약간 우세

2026년 월드컵이 열리는 BC PLACE 외경(BC PLACE FACEBOOK)

2026년 월드컵이 열리는 BC PLACE 외경(BC PLACE FACEBOOK)

 BC주가 국제적인 스포츠 대회 유치에 대해 긍정적이지만 절대적으로 지지를 하지는 않는 모습을 보였다.
 
설문조사전문기업인 Research Co.이 5일 발표한 BC주의 스포츠 이벤트 관련 조사에서 하계올림픽이나 동계올림픽, 그리고 월드컵에 대해 지지가 반대보다 높았지만 그 차이가 크지 않았다.
 
국제올림픽위원회(International Olympic Committee, IOC)의 의견에 대해 긍정 의견이냐 부정 의견이냐는 질문에 매우 긍정과 긍정이 47%였다. 그러나 반대와 매우 반대도 33%나 됐다.
 
밴쿠버가 앞으로 있을 국제 대회 유치전에 참여해야 하느냐와 관련해 2030년 동계올림픽의 경우 찬성이 54%로 반대 35%에 비해 높은 편이었다.
 
Research Co.는 작년 10월 첫 설문조사를 실시했을 때보다 지지율이 11포인트가 상승했다고 밝혔다.
 
2030년 동계올림픽을 유치하는 주체로 BC주의 4개 원주민 부족인 Musqueam, Squamish, Tsleil-Waututh, 그리고 Lilwat을 내세운다며 지지를 하겠다는 의견이 높게 나왔다.
 
연령별 긍정 대답을 보면 18-34세 젊은층은 61%로 가장 높았고, 이어 35-54세 56%, 55세 이상이 48%로 나왔다. 특히 55세는 절대로 반대한다는 의견 29%로 절대 찬성의 22%, 찬성 26%, 그리고 반대 14% 등보다 훨씬 높은 부정적인 대답을 내놓았다.
 
2036년 하계올림픽 관련해서는 찬성이 48%, 그리고 반대가 40%로 나왔다. 캐나다가 하계보다 동계스포츠를 선호하는 국가임을 간접적으로 확인할 수 있었다.
 
동계올림픽 유치와 마찬가지로 연령이 낮을수록 하계올림픽 유치 지지가 높았다. 반대로 55세 이상의 절대 유치 반대가 30%로 높게 나왔다.
 

2026년 월드컵 유치 16개 도시 중 밴쿠버가 선택된 것에 대해, 동의한다는 대답이 55%이고 반대가 34%로 나왔다.
 
연령별로 보면 18-34세는 동의가 56% 반대가 32%, 35-54세는 58% 대 29%, 그리고 55세 이상은 53% 대 38%로 각각 나왔다.
 
대체적으로 세계적인 스포츠 이벤트 유치에 대해 BC주민이 찬성하는 편이지만 압도적으로 지지율이 높지는 않았다.
 
이번 조사는 6월 24일부터 26일까지 800명의  BC주 성인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표준오차는  +/-3.5% 포인트이다.
 

표영태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