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애틀랜타서 대규모 한미경제 포럼 열린다

"한미동맹 통합적 전략 중요해"

한미동남부상공회의소(SEUSKCC, 회장 제이 김)는 코리아소사이어티(The Korea Society, 회장 토마스 번)와 공동으로 다음달 14일 애틀랜타에서 한미동맹과 경제협력을 주제로 하는 행사를 열 예정이다.
 
이날 행사는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 애틀랜타 다운타운에 위치한 커머스클럽에서 열린다.  
 
행사 내용은 한미안보문제을 다루는 첫번째 패널 토론을 시작해 두번째 한국기업들의 미국 투자를 다루는 '코리안 웨이브', 세번째 '한미동맹의 중요한 경제협력' 등에 대해 다룬다.  
 
제이 김 회장은 "한미동맹은 국가안보로 시작해 우호적인 나라간의 관계로, 또 정치적 외교적 부분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라며 "다음 세대의 한미 동맹은 앞으로 나아가는 지속적인 경제 협력과 국제적인 기업이 주도하는 시대가 열리고 있어, 무엇보다 통합적인 전략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현재까지 이번 행사에는 조태용 주미대사, 박윤주 애틀랜타 총영사, 미 국무부 관계자, 전 한미 연합군사령관, 조지아주 경제개발부, 조지아주 정치인, 주요 기업인들이 초청된 상황이다.  
 
한미동남부상공회의소는 1991년도 개설된 미국 자선단체로 한국기업과 미국기업들이 서로 돕고 발전 할 수 있도록 발판을 만들어 가도록 정보제공, 회의 주관, 네트워크 형성 등을 위한 행사들을 주관하고 있다.
 

박재우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