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애틀랜타 한인노인회 어버이날 행사 개최

각 한인단체들 노인회에 5000달러 후원금 전달

노인회 어버이날 행사의 모습. /중앙일보 정정미 국장

노인회 어버이날 행사의 모습. /중앙일보 정정미 국장

 
애틀랜타 한인노인회(회장 나상호)가 어버이날 행사를 개최했다.
 
노인회는 지난 5일 오전 10시 애틀랜타 한인회관에서 노인회 회원들을 포함한 약 8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어버이날 행사를 개최했다.  
 
13년째 한인 노인회를 이끌어온 나상호 회장은 인사말에서 "그간 코로나19로 노인들에겐 정말 어려운 상황이었다"라며 "이제는 모든 회원들이 건강하고 즐겁게 노년을 보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최병일 동남부한인회연합회 회장, 김형률 민주평통 애틀랜타협의회 회장 등이 직접 축사를 했고, 이홍기 애틀랜타 한인회장, 박윤주 애틀랜타 총영사의 서면 축사도 있었다. 이후엔 애틀랜타한인회, 동남부한인회연합회, 민주평통 애틀랜타협의회, 콕플레이 애틀랜타, 조이너스 케어 등이 노인회에 약 5000달러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참석한 이들은 함께 점심 식사를 하고 행사 마지막 2부에선 색소폰 동호회 지사운드(G Sound)의 축하공연이 있었다.
 
애틀랜타 한인 노인회는 푸드뱅크 나눔 봉사, 3·1절, 광복절 등 각종 한인 사회 행사에 적극 참여하며 한인 사회의 어른으로서 소임을 다하고 있다. 현재 총 150여명의 회원이 등록돼 있으며 노인회 가입 자격은 65세로 가입하고 싶은 이들은 자유롭게 가입할 수 있다. 

박재우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