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판소리와 재즈 콜라보…LA한국문화원서 열려

LA 폭동 30주년을 맞아 치유와 화합을 위해 예술가들이 한자리에 모인다.
 
LA한국문화원(원장 정상원)에 따르면 오는 29일 오후 7시 문화원 3층 아리홀에서 ‘Flashpoint 429(플래시포인트 429)’ 콘서트가 개최된다.
 
이날 콘서트에는 ‘She’s Gone(쉬즈 곤)‘ 노래로 널리 알려진 밀젠코 카티예비치를 비롯한 유명 색소폰 연주자 프랭크 폰테인, 라틴 재즈계 최고의 베이시스트 에드워드 레스토, 피아니스트 조 로톤디 등이 나선다. 또 한국의 판소리 명창인 서연운 선생이 함께 콜라보 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또, 한인으로서는 최초로 LA소방국 부국장을 역임한 에밀 맥, LA폭동의 희생자였던 로드니 킹의 딸 로라 킹이 메시지를 전할 예정이다.
 
LA한국문화원 정상원 원장은 “한흑 커뮤니티에 치유와 화합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이번 콘서트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콘서트는 무료이지만 사전 예약이 필요하다.  
 
▶사전 예약: www.kccla.org

장열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