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S&P “제일IC은행, 4000개 은행 중 3위”

S&P 글로벌마켓 ‘2021년 은행 경영실적 평가’
자산 30억불 이하 커뮤니티 은행 중 3위 차지

제일IC은행(행장 김동욱)이 금융평가 기관 S&P 글로벌 마켓이 선정한 ‘2021년도 은행 경영실적 평가’에서 자산 30억 달러 이하인 4015개 커뮤니티은행 가운데 3위에 올랐다. 이전에도 금융평가기관서 우수한 점수를 받은 적은 있지만, S&P 글로벌 마켓으로부터 이처럼 좋은 평가를 받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제일IC은행 측은 “비슷한 규모 4000여개 은행 중 3위에 오를 정도로 좋은 평가를 받은 것은 그만큼 제일IC은행이 안정적으로 운영되고 있다는 것”이라며 “그만큼 고객분들도 더욱 안심하고 은행을 이용할 수 있을 것”이라고 의미를 부여했다.
 
S&P 글로벌 마켓은 ▶세전 유형자기자본수익률 ▶효율성 비율 ▶영업수익 성장률 ▶급여보호프로그램(PPP)의 평균대출 및 리스에 대한 순차감 ▶부실자산대출과 총자산 대비 연체율 ▶레버리지 비율 등의 항목을 기준으로 전국 은행들을 평가했다.
 
제일IC은행은 이번 평가에서 앨라배마 삼손은행과 스테이트뱅크오브 텍사스에 이어 전국 3위였다. 조지아주 은행 중에는 유일하게 톱10 안에 든 것이다. 탄탄한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제일IC은행은 은행평가기관 CB리소스의 ‘CB 톱 텐’ 보고서에서도 5억~9억9000만 달러 규모 그룹 은행 중에서 1위를 차지했다. 2000년에 설립된 제일IC은행은 조지아주에 6개, 그리고 텍사스·캘리포니아·뉴욕·뉴저지주에 각각 1개의 지점을 두고 있다.  
 


한편 S&P 글로벌 마켓의 은행 경영실적 평가에서는 한인 은행들이 100위권에 상당수 이름을 올렸다. 자산 30억 달러 이하 기준 퍼시픽시티뱅크(23위), 뉴뱅크(58위), 뉴밀레니엄뱅크(67위) 등이 100위권에 들었다. 

김은별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