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총영사관, 워크인 민원 서비스 재개

21일부터 65세 이상 대상으로
5월부터 일부 민원 전연령 확대

 65세 이상 민원인을 대상으로 예약이 필요 없는 총영사관 워크인(Walk-in) 민원 서비스가 재개된다.  
 
14일 주뉴욕총영사관은 예약 대기기간 장기화로 인한 민원인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서 워크인 서비스 재개, 예약 시스템 개선 등 민원업무를 개선한다고 발표했다.  
 
이에 따르면 65세 이상 민원인(1957년 출생자까지)을 대상으로 한 워크인 민원 서비스가 오는 21일부터 재개된다. 단, 대상자의 경우도 본인의 민원 외에 가족 등 동반인의 민원을 함께 처리하려면 사전 온라인 예약 후 방문해야 한다.  
 
또, 총영사관 측은 워크인 재개로 인한 업무량 증가에 대비하기 위해서 기존에 ‘여권 및 일반업무’, 2가지로 구분됐던 예약 접수를 ‘여권, 일반업무, 공증’ 3가지로 분류해 접수하기로 했다. 이를 통해 하루 최대 20명까지 예약인원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뉴욕총영사관 측은 “오는 5월부터는 연령과 무관하게 긴급한 일부 민원에 대해서 주 1회 워크인 서비스를 재개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단, 워크인 서비스 해당 민원업무는 ▶영사확인(공증) ▶재외국민 등록 및 등본 발급 ▶가족관계증명서 발급으로 한정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중단됐던 순회영사도 금년 상반기 중으로 재개될 것으로 전해졌다.

장은주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