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시] 곧 끝이 올 거야

참새들이 짝지어 찾아와
 
베란다 난간에 줄지어 섰소
 
처마 밑 뒤지기가 미안했던지
 
자꾸 눈치만 살피고
 
 
 
뭐라고 뭐라고 연신 옹알거리는데
 
그럴 필요 없다
 
다시 그 신성한 계절이 된 게지
 
모두가 법석을 떠는
 
 
 
뽀얀 안개 자욱한 저편 언덕에
 
머잖아 눈부신 녹음이 어우르고
 
병아리 날개보다 더 샛노란 갓꽃이
 
온 세상을 뒤덮을 테지
 
 
 
희망을 너울거리는 나비들
 
실바람에 실려온 꿀 향기에
 
주체 못하고 붕붕대는 벌 소리
 
그러면 세상은 또다시
 
한바탕 흥겨운 잔치를 벌일 테고
 
 
 
곧 끝이 올 거야, 이 사람아
 
암울한 회색 왕국이
 
찬란한 녹색 향연에, 황홀한 색의 조화에
 
멀끔히 자리를 내어주는

유진왕 / 시인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