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한인 샌드위치 전문점 한국 진출 관심…뉴욕서 대박 ‘렌위치’

여의도 IFC몰에 1호점

1980년대 뉴욕에서 한인들이 창업해 30여년 간 뉴요커들의 입맛을 사로잡은 샌드위치 전문점이 한국에 진출해 관심을 모은다.  
 
렌위치코리아는 내달 중 서울 여의도 IFC몰에 렌위치 한국 1호점을 개장한다고 24일(한국시간) 밝혔다.
 
샌드위치 전문점인 렌위치는 1989년 1.5세인 주세훈, 주세붕씨가 첫 점포를 연 이후 현재까지 뉴욕에만 20여개의 직영 매장이 세워졌다.
 
대표 제품인 ‘파스트라미 샌드위치’를 비롯해 ‘치킨 아보카도’, ‘치미추리스테이크’ 등 현지 인기 메뉴를 한국에서 그대로 선보일 예정이다.
 


3월 1호점을 시작으로 올해 안으로 5개 매장을 열 계획이다.
 
주세붕 렌위치코리아 대표는 “렌위치를 고국에 소개하기 위해 오랜 시간 공을 들였다”며 “최고의 제품을 통해 한국 소비자들에게 뉴욕의 샌드위치 문화를 소개하고 싶다”고 말했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