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알재단, 최성호 작가 개인전 개최

2월 10일부터 뱅크오브호프 맨해튼지점
주류 속 소수계가 겪는 이방인의 경험 표현

최성호 작가

최성호 작가

알재단(AHL Foundation·대표 이숙녀)이 주최하는 중견작가 최성호(사진)의 개인전이 뱅크오브호프 맨해튼지점에서 열린다. 
 
알재단은 오는 2월 10일부터 중견작가 최성호의 개인전 '패턴의 연금술(The Alchemy of Pattern)'을 뱅크오브호프 맨해튼지점(16 W 32스트리트)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전시는 오는 6월 30일까지 계속되며, 기간 내 월요일부터 금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관람할 수 있다.  
 
이번 전시에서 최성호 작가는 믹스 미디어 및 디지털 프린트 작업의 형식으로 동서양을 모두 경험한 작가로서 주류 속 소수계가 겪을 수 있는 이방인의 경험을 표현한다. 작가는 서로 다른 문화와 전통이 만나면서 충돌하고 파괴와 치유를 겪는 과정에서 보이는 패턴에 주목한다.  
최성호 작가의 작품 〈RS-1〉, 2015.

최성호 작가의 작품 〈RS-1〉, 2015.

 
최 작가는 홍익대 졸업 후 81년 도미, 프랫인스티튜트에서 미술학 석사학위를 취득했으며, 현재는 뉴욕·뉴저지를 기반으로 작품활동을 하고 있다.  
 
1993년 뉴욕 퀸즈미술관에서 열린 '태평양을 건너서(Across the Pacific): 오늘의 한국미술전' 등 뉴욕·시애틀·뉴저지·서울 등에서 다양한 프로젝트를 펼쳐왔다. 또, 폴록 크라스너 재단 그랜트(1995)·NEA와 록펠러재단(2019)·앤디워홀재단 공동 후원 아티스트 프로젝트 그랜트(1996)·알재단 작가상(2015)·뉴저지주정부 아티스트 펠로십(2019) 등 다수의 그랜트 및 상을 수상했다.  
 
이번 전시는 알재단의 아트 인 워크 플레이스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누구나 일상의 상업공간에서 한국현대미술 작폼을 감상할 수 있도록 알재단과 뱅크오브호프의 파트너십으로 기획됐다.  
 
문의 info@ahlfoundation.org.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