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졸업생이 사회서 꿈 펼칠 때 큰 보람" 루벤 김 UCLA 치대교수

"차세대 리더 육성.배출 담당할
한인판 멘토그룹 '100인회' 절실"

"제가 가르친 학생들이 사회에서 자신의 꿈을 이루는 모습에 큰 보람을 느낍니다"
 
1.5세인 루벤 김 UCLA 치대 보존학과(Restorative Dentistry) 교수이자 보존치과학 전문의는 수많은 학생이 다양한 분야로 진출해 자신의 몫을 잘해낼 때 교수라는 직업이 주는 뿌듯함을 느낀다.
루벤 김 UCLA 치대 보존학과 교수가 한인 차 세대 리더 네크워크 구축을 통한 한인사회 성장 의 토대를 마련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루벤 김 UCLA 치대 보존학과 교수가 한인 차 세대 리더 네크워크 구축을 통한 한인사회 성장 의 토대를 마련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1987년 할머니의 초청으로 김교수 가족은 미국에 정착했다. 당시 아버지는 한국 대기업의 임원이었지만 건강상의 이유로 미국 이민을 결정했다. 휴일도 없이 고되게 스몰비즈니스를 운영하는 부모님을 보며 자란 그는 주말이면 가게에서 부모님을 도왔다.
 
어릴 적부터 손재주가 특출났던 그는 여유로운 삶이 가능한 치과의사를 꿈꾸며 치대를 선택했고 졸업할 무렵에는 돈보다는 학문 연구가 더 끌려서 박사 학위를 받고 학계에 남았다.  
 
김 교수는 "공부와 연구하는 것이 좋았고 적성에도 맞았다"며 "무엇보다 제자들을 바른 방향으로 나아갈 수 있게 지도해서 그들이 학업성취 수준이 일취월장할 때의 희열은 그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소중한 경험"이라고 말했다.
 
그렇게 학문에 매진하던 그에게도 4년 전 '암'이라는 시련이 찾아왔다. 그는 암 치료를 받는 동안 가족과 지인을 포함한 많은 주변 사람들의 사랑과 도움으로 암을 이겨냈다. 특히 김 교수를 아끼고 돌봐준 멘토들의 지원은 그가 다시 일어서는데 큰 뒷받침이 됐다.
 
그는 요즘 마음이 뿌듯하다. K팝 K드라마 K푸드 등 K컬쳐가 비한인 동료들과 학생들의 주요 화젯거리가 되고 한국문화 관련 뉴스들이 봇물 터지듯이 나와 한인으로서의 자긍심이 높아졌기 때문이다. 김 교수는 "UCLA 연말 파티에 오징어 게임에서 나온 달고나를 만들고 지난 10월엔 UCLA 마칭밴드가 글로벌 보이그룹인 BTS의 신곡을 연주하는 등 한국 문화가 빠르게 확산하고 있다"고 전했다. 불과 10여 년 전만 해도 미국인들에게는 남한보다는 북한이 더 유명했었는데라며 격세지감을 느낀다고 덧붙였다.  
 
퍼져나가는 한국 문화와 더불어 국내 한인의 정치력도 대폭 신장했고 교육계 엔터테인먼트 비즈니스 등 다양한 분야를 선도하는 한인들도 눈에 띄게 많아졌다. 그는 이런 한인들을 연결하고 묶을 수 있는 한인 네트워크가 있다면 10년 후 한인사회의 영향력은 더 막강해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는 "교수라는 직업과 암 투병을 하면서 멘토의 중요성이 더 크게 다가왔다"며 "다방면에서 정점에 선 한인들의 인적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그들이 차세대 한인들의 멘토링을 해주면 시너지효과로 더 많은 한인 리더들이 배출돼 한인사회의 힘이 배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한인 1.5세의 역할의 중요성도 강조했다. 한국어와 영어에 능통하고 한국과 미국 문화를 모두 잘 아는 한인 1.5세가 한인 1세와 2세를 연결하는 가교 역할을 해야 한다는 것이다.  
 
국내 엘리트 집단인 중국계 '100인회'와 같은 강력한 한인 차세대 리더 네트워크를 조직해서 한인사회의 토대를 지탱할 한인 인재를  길러낸다면 우리의 목소리를 전세계에 제대로 알릴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진성철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