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이번 주도 춥고 비…산간엔 폭설·강풍

 이번 주에도 남가주 일대는 낮은 기온과 함께 비가 내릴 예정이다.  
 
국립기상청(NWS)에 따르면 이번 주 남가주는 지난주와 마찬가지로 낮 최고기온 50도대의 추운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예고됐다.
 
일부 밸리와 산간지역은 기온이 30도대, 엔텔롭 밸리는 20도대 후반대까지 기온이 떨어질 예정이다. NWS는 대부분 지역에서 이번 주 내내 일정한 낮은 기온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다.  
 
곳곳에서 눈과 비 소식도 있다. LA카운티의 경우 27일(오늘) 비 올 확률은 90%로 예보됐다.  
 
특히 샌타모니카 산맥을 제외한 LA카운티 산간 지역에는 26일(어제) 오전 해제된 겨울폭풍 경보가 이날 오후 겨울폭풍 주의보로 한 단계 격하돼 27일(오늘) 밤까지 이어진다.  
 
해당되는 산간지역에는 최대 10인치의 폭설과 풍속 50마일의 강풍이 예고되며 강추위를 보일 전망이다.  
 
28일에는 최소 고도 2500피트 이상만 되더라도 눈이 내릴 수 있다고 NWS는 설명했다.  
 
이어 28일 밤부터 30일까지 또 한 번의 폭우 전선이 빠르게 지나가면서 LA카운티를 포함한 남가주 곳곳에 비가 내릴 전망이다.  
 
새해 첫날은 비가 내리지 않는 건조하고 서늘한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되지만 날씨가 바뀔 가능성도 있다고 NWS는 예고했다.

장수아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