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우리 이야기 원고지에 담았어요"

냇가에 심은 나무 한국학교 교내 글짓기 대회

 
지난 23일 둘루스 냇가에 심은 나무 한국학교에서 학생들이 원고지에 글을 쓰고 있다. [사진= 냇가에 심은 나무 한국학교]

지난 23일 둘루스 냇가에 심은 나무 한국학교에서 학생들이 원고지에 글을 쓰고 있다. [사진= 냇가에 심은 나무 한국학교]

 
지난 23일 둘루스 냇가에 심은 나무 한국학교에서 학생들이 원고지에 글을 쓰고 있다. [사진= 냇가에 심은 나무 한국학교]

지난 23일 둘루스 냇가에 심은 나무 한국학교에서 학생들이 원고지에 글을 쓰고 있다. [사진= 냇가에 심은 나무 한국학교]

 
아틀란타한인교회 산하 냇가에 심은 나무 한국학교(교장 이희양)는 지난 23일 교내 글짓기 대회를 개최했다.
 
초급반 학생들은 반별로 친구, 가족, 한국 음식, 좋아하는 케이팝 가수 등 주제를 정해 수업 시간에 원고지에 글을 쓰는 시간을 가졌다.
 
중급반 이상 학생들은 세종대왕, 이순신 장군, 백범 김구, 대동여지도를 만든 김정호 등 위인을 주제로 글을 썼다.
 
이은정 교감은 "무언가를 창작한다는 건 쉽지 않은 일이고, 게다가 한글로 원고지에 한 칸 한 칸 쓰는 건 (학생들에게) 더 쉽지 않은 일이었지만 생각을 넓히고 자신감을 키우는 시간이었다"면서 "꿈나무들의 창의력과 수고에 박수를 보낸다"고 전했다.
 
 

배은나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