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하버드대 기금 532억불…1년새 110억불이나 늘어

 세계 최고 부자 대학인 하버드 대학이 금융시장 활황을 틈타 대학기금을 1년 만에 크게 불린 것으로 나타났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하버드대학은 14일 회계연도 마지막 달인 지난 6월 말을 기준으로 기금 액수가 532억 달러로 늘었다고 발표했다.
 
전년보다 110억 달러(27%) 증가한 이 같은 액수는 남아프리카공화국이나 네덜란드 중앙은행의 보유금과 맞먹는 것이라고 AFP통신은 설명했다.
 
하버드는 2020∼2021학년에 기부금으로도 4억6500만 달러를 거둬들여 대학 기금에 보탰다.
 
하버드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기금을 보유한 예일대는 지난 회기에 수익률 40%를 기록하며 기금을 423억 달러로 늘렸다.
 
매사추세츠공과대학(MIT)과 브라운 대학은 각각 56%, 52%의 투자 수익을 기록해 기금 규모를 각각 274억 달러, 69억 달러로 키웠다.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