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아마존 상업용 드론 배송 첫 성공

영국서 13분 만에 소포 전달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이 전 세계에서 처음으로 '드론 배송'에 성공했다.

아마존은 영국에서 처음으로 '합법적인' 드론 배송을 마치고 추후 외곽 시골 지역까지 배송망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캠브리지셰어 소재 시험장에서 영국 항공국 허가 아래 7일 실시된 실제 배달에서 아마존 측은 '아마존 파이어 TV'와 팝콘 한봉지가 들어있는 패키지를 고객이 구매 버튼을 클릭한 지 13분 만에 고객의 집 앞마당에 내려놓을 수 있었다고 밝혔다.

5파운드의 소포를 30분 동안 비행해 목적지까지 배달 가능한 아마존의 '프라임 에어' 서비스는 따로 추가 배송비용이나 수수료 부과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아마존의 첫 상업적 배달 성공으로 지난 3년간 회의론과 각종 규제로 실현되지 못했던 드론 배송 사업이 탄력을 받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아마존이 드론 배송을 영국에서 개시한 이유는 가시권 내 운행 면제 등 규제 승인을 더 빠르게 획득할 수 있었기 때문이라고 WSJ는 전했다. 다만 영국 항공국이 정한 규정에 따르면 드론 배달은 오직 낮시간에만 가능하며 눈과 비 등 날씨의 영향에 따라 선택이 어려울 수도 있다.

아마존은 당분간 케임브리지 인근의 이행센터 주변 5.2 제곱마일(8.3㎢) 내의 '아마존 프라임' 고객을 대상으로 드론 배달을 실시하며 데이터를 축적해 나갈 계획이다.


최인성 기자 choi.inseong@koreadaily.com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