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기사공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톡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
  • 공유

미암협회, B형 간염 시정부 관심 촉구

미암협회 아시안지부가 10일 뉴욕시 보건국 측에 B형 간염 예방교육 프로그램 지원을 호소했다. 밍 더 챙 지부장(앞줄 가운데)은 보건국 비비안 후앙 예방의학담당관(앞줄 왼쪽 두 번째)에게 아시안에 발병률이 높은 B형간염 예방교육의 필요성을 설명하고 지원을 요청했다. 후앙 담당관에 따르면 B형 간염은 정부의 지원 정책에서 에이즈나 성병보다 인식이 낮은 편이다. 신동찬 기자


Log in to Twitter or Facebook account to connect
with the Korea JoongAng Daily
help-image Social comment?
lock icon

To write comments, please log in to one of the accounts.

Standards Board Policy (0/250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