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별 뉴스를 확인하세요.

많이 본 뉴스

광고닫기

재고 증가에 한인마켓 식품값 내렸다

재고가 늘면서 일부 식품들의 가격이 내렸다.   업계는 2주 전부터 한인마켓에서 일부 식품 가격이 하락하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대표적인 식품은 과자, 김치, 냉면, 들깻가루, 잡곡, 냉동식품 등 한국수입 식품으로 수입 물량이 한꺼번에 풀리면서 재고가 많아지자 대대적인 할인을 진행 중이다.   업계 관계자는 "냉동·냉장 제품은 물량이 넘치면 창고보관 문제로 가격을 인하해 재고를 줄일 수밖에 없다"며 "이전에는 스페셜 세일도 할인 폭이 크지 않았지만 현재 원가 이하로 판매하는 제품이 많을 정도"라고 설명했다. 특히 전에는 유통기한이 6~8개월로 짧은 과자류 세일이 많았다. 최근에는 유통기한이 많이 남아 있어도 최대 70%까지 할인해 판매하고 있다.    23.99달러이던 CJ 비비고 포기김치(2kg)의 경우, 이번 주말부터 9.99달러에 살 수 있다. 농협 풍산김치도 가장 비쌌던 20.99달러에서 15.99달러로 할인판매 중이다.  냉면은 8월 중순까지는 가격이 요지부동이던 대표적인 여름 시즌 식품이지만 벌써 큰 폭으로 가격이 하향됐다. 갤러리아 마켓은 CJ 함흥 비빔냉면, 평안도식 동치미 물냉면(2인분)을 3.99달러로 2달러 낮췄다. 한남체인은 청수 냉면을 3.99달러(-1달러)에, 시온마켓도 모란각 냉면을 5달러 할인한 7.99달러에 내놨다.    한 한인 고객은 "식당에서 사 먹는 냉면 한 그릇이 16달러가 넘는다. 10.99달러면 4인용 냉면 밀키트를 집에서 즐길 수 있다"며 "이번 주부터 할인 판매로 개당 2~4달러를 절약할 수 있어 여러개 구매했다"고 말했다.    한때 공급 부족으로 2달러 가까이 판매되던 두부(풀무원, CJ등 일부 제품)도 99센트까지 가격이 내려갔다. 한동안 사라졌던 3,99달러의 라면 멀티팩도 돌아왔다.    제철 과일은 한인마켓에서 해당 시즌 초저가로 구입할 수 있는 대표적인 식품이었지만 인플레이션으로 제철 과일 가격 역시 상승했었다. 하지만 지난주부터 LA 한인타운 대부분 마켓에서 참외, 복숭아, 자두 같은 여름 시즌 과일 뿐만 아니라 키위, 사과, 체리, 망고 등 전반적으로 과일 가격이 하락세다.   황금 싸라기 참외는 박스당 8.99~11.99달러에 살 수 있다. 백도와 천도복숭아는 파운드당 99센트~1.99달러에 할인 판매 중이다. 키위 박스도 29.99달러에서 23.99달러까지 6달러가 떨어졌다.   마켓 관계자는 "인플레이션 이후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식품을 분석해보면 유통기한, 브랜드를 고려하지 않고 가격 중심으로 소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본지가 조사하고 있는 한인마켓 주요 식품 가격 변동 추이에서도 식품 가격 하락세는 뚜렷하다. 주요 10개 식품 중 7월 초보다 가격이 하락한 대표적인 식품은 계란, 두부, 된장, 소주, 라면, 과자 등이다.  한인들의 장바구니 필수품인 쌀과 육류 가격은 여전히 고공행진 중이다.  업계 관계자는 "냉동식품, 김치, 가정식 밀키트 등 재고가 많아 대대적인 세일 중인 식품 중심으로 장을 보면 식비를 많이 줄일 수 있다"며 "매주 목요일부터 세일과 함께 진행되는 식품업체별 기획 행사 제품도 장바구니 비용을 낮출 수 있는 필수품이다"고 조언했다.물량 식품 한국수입 식품 할인 판매 일부 식품

2022-08-04

한인업소들도 ‘마더스데이’ 마케팅 후끈

일상 회복에 대한 기대가 커지면서 한인 업체들이 마더스데이 선물 수요 잡기에 총력전을 벌이고 있다.     전국소비자연맹(NRF)은 올해 마더스데이 지출 규모가 지난해보다 36억 달러 증가한 총 317억 달러로 예상하고 성인의 약 84%가 마더스데이를 기념할 것으로 예측했다.     올해 1인당 마더스데이 선물 구매 지출 예상액도 지난해보다 25달러 많은 평균 245.76달러로 추산됐다.     기록적인 마더스데이 특수 예상 수치 발표에 한인 업계도 엔데믹 기대감이 높아지면서 일제히 프로모션에 돌입했다.   팬데믹 이후 면역력에 관심이 집중되면서 건강식품 업계의 기대도 높아지고 있다.   정관장은 15일까지 ‘우리 사이 면역력’이라는 이벤트로 무료 증정과 할인 행사에 나섰으며 261명에게 항공권 2매, 아이패드 증정 등 경품 이벤트까지 진행한다. 정관장 관계자는 “오래 기다렸던 한국 방문을 건강하고 기분 좋게 다녀올 수 있도록 여행에 필요한 경품 준비에 총력을 기울였다”고 밝혔다.     일부 업체는 공격적인 할인 판매로 소비자의 눈을 사로잡고 있다. 셀리온은 유한양행 녹용 홍삼 등 건강제품 50% 할인, 천종산삼은 건 산삼, 산삼 파우치 등 20% 할인, 우메켄은 할인 특가에 선물까지 증정한다.       가구업체 역시 면역력을 주제로 마더스데이 판매 경쟁에 뛰어들었다.     코리아 가구는 전자파와 수맥을 차단하고 따뜻한 잠자리로 면역력을 지켜주는 힐링 불가마 옥돌·흙 침대를 1199달러부터 판매한다. 하이젠은 백금천수 매트를 구입하면 2000달러 상당의 선물을 증정한다.       가장 프로모션이 치열한 곳은 한국에서 어버이날 선물로 1위를 차지한 안마의자 업계다.     바디프랜드는 8일까지 파라오 S2와 프리미엄 마사지 의자 팰리스 2를 특별가로 제공한다. 카후나 마사지 체어도 8일까지 특정 모델 구입시 2500달러 상당 LED 마스크를 증정한다.     오레스트는 5월 한달동안 마사지체어를 구입하면 이경제 황제 공빛단 8박스를 증정한다.     바디 프랜드 측은 “최고급 모델인 파라오와 고급스러운 디자인의 팰리스 2를  파격 특가로 살 수 있는 최고의 기회”라고 설명했다.     일상으로 회복을 앞두고 부모님의 젊음을 되찾아 드리는 마더스데이 ‘효도 성형’, ‘실버 성형’ 선물도 주목을 받고 있다.     성형외과 업계는 “상하안검 수술, 눈매 교정술, 안면거상술, 모발재생술 등이 인기를 끌고 있다”며 “눈 성형을 가장 선호한다”고 말했다.     큰 부담 없는 선물로 꽃도 빠질 수 없다. 전국소비자연맹(NRF)에 따르면 72%가 전통적인 마더스데이 꽃다발을 구매할 것이라고 답했다.       핫딜은 마더스 데이를 맞아 전국 꽃 배달 서비스를 제공한다.     핫딜측은 “최근 생화보다 조화로 만든 꽃다발이 인기로 꽃다발에 LED 램프를 추가할 수 있다”며 “LA 행콕팍 지역에서 주문한 꽃바구니를 픽업할 수도 있다”고 설명했다.     팬데믹을 거치면서 화려한 보석이나 저녁 식사 및 브런치 같은 특별한 선물과 외식도 올해는 많이 찾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은영 기자한인업소 마더스 할인 천종산삼 할인 판매 선물 구매

2022-05-02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뉴스